메뉴 건너뛰기

× ◈ 공지 ◈ 후원내용 하나 추가 합니다   [후원 공지]참여 바랍니다

오에스매니아

문재인 대통령은 설 연휴 첫날인 15일 청와대에서 각 분야를 대표하는 국민 11명과 '새로운 시작과 희망의 메시지'를 전하는 설맞이 격려 전화를 했다고 고민정 청와대 부대변인은 밝혔다. 

이날 오후 2시부터 1시간 20분간 이들 11명과 통화하고 "새해에는 뜻하는 바를 모두 이루길 바란다"며 격려와 응원을 전했다. 

문 대통령은 우선 어려운 가정환경을 극복하고 수학교사의 꿈을 키우고 있는 대학신입생 이현준씨에게 입학 축하 인사를 건넸고 "입시 공부하느라 못해 본 다양한 경험을 대학에서 해보길 바란다"고 했다. 이씨는 감사의 마음을 전하며 "평창 동계올림픽이 지금처럼 잘 진행되길 바란다"고 화답했다. 이에 문 대통령은 남북관계에 대한 청년층의 생각을 물었고 이에 이씨는 "여자 아이스하키 남북 단일팀의 구성 과정을 보며 아쉬운 부분도 있었지만 좋은 경기를 치르는 모습은 참 보기 좋다"고 답했다. 

싱가포르 영주권 취득을 포기하고 모국의 군대에 자원입대한 신병 훈련생 유지환씨는 "자랑스러운 대한민국의 국적을 포기하기 싫었다. 부모님께서 몸이 편한 곳으로 가길 권유했지만 스스로를 단련하기 위해 해병대를 선택했다"고 말했다. 이에 문 대통령은 "신병교육대가 포항에 있어 지진을 느꼈을텐데 놀라지 않았냐"고 안부를 물었고 멋진 해병이 돼줄 것을 당부했다. 

문 대통령은 이어 베트남에서 파견 근무 중이었던 한국인 남편과 귀화해 외사경찰에 입문한 신입경찰관 팜프티엉씨와 통화했다. 팜프티엉씨는 "외국어 우수자 특채라는 제도를 알게 돼 경찰관이 됐다"면서 "근무하는 지역에 같은 베트남 출신 사람이 많아 그분들에게 도움이 되도록 노력할 것"이라고 했다. 이에 문 대통령은 "그분들이 절박한 상황에 처해도 도움받는 게 쉽지 않다. 큰 도움이 될 것"이라고 전했다. 

2014년 소방항공대 특수구조단에서 세월호 수색 임무 중 헬기 추락으로 순직한 대원과 같이 근무했던 김수영씨와도 통화했다. 김씨는 잠시 특수구조단을 떠나 일선 소방서에서 근무하다 순직한 동료를 잃은 아픔을 극복하고 지난해 특수구조단에 재전입 근무 중이다. 문 대통령이 김씨에게 동료를 잃고 다시 복귀하는 일이 어렵지 않느냐고 묻자 김씨는 "동료를 잃고 외상후 스트레스가 있기는 하지만 소방관으로서 국민의 안전을 위해 회피해선 안된다고 생각한다"고 답했다. 문 대통령은 최근 밀양과 제천에서 있었던 화재사건을 언급하며 "소방관의 헌신을 국민도 알고 있다"며 "앞으로 정부는 소방관의 처우개선을 위해 더욱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문 대통령은 이밖에 올해 쌍둥이를 출산해 세 아이의 엄마가 된 김주영씨, 고등학교 졸업 후 도전한 경영실패를 발판 삼아 블라인드 채용으로 입사한 유슬이씨, 이번 북한 예술단 삼지연 관현악단의 무대에서 남북 합동무대를 만들어준 가수 서현씨, 공중보건의로서 지역주민에게 좋은 평가를 받고 있는 임현우씨, 현재 제주 4·3 제70주년 범국민위원회 고문을 맡고 있는 작가 현기영씨, 경력단절 주부라는 유리천장을 깨고 2016년과 2017년 2회 연속 연구 성과 세계 1% 연구자로 선정된 과학자 박은정씨, 창업 초년생으로 명일전통시장에서 창업을 한 청년상인 배민수씨에게도 격려 전화를 했다. 

ehkim@fnnews.com 김은희 기자 

자료만 받아갈줄 아는 회원님들께, 개발자님들에게 최소한의 경우는 우리가 피드백으로 보답하는 겁니다

문제가 있던 없던 그동안 고생하신 것을 생각하여 피드백 작성을 부탁 드립니다
profile

세인트

2018.03.07 21:01
profile

도연이삭

2018.03.24 13:11
대통령을 너무 잘 뽑은 것 같네요
profile

나는나대로

2018.05.12 00:47
잘하고 있음.....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190 문재인 관련 명작짤 하나 file + 8 히라사와_유이 05-13 142
189 제발 정신 좀 차리세요 아주머니 + 9 Op 05-12 129
188 선관위, 홍준표에게 과태료 2천만원 부과 확정(과태료 미납시 관할 세무서가 강제 징수 나서) + 2 히라사와_유이 05-10 72
187 국회의원 때린 죄, 국회의원이 범한 죄, 국회의원이 일하지 않은 죄 + 3 히라사와_유이 05-09 73
186 자유당 슬로건 "경제를 통째로 포기하시겠습니까?' 발표 file + 7 히라사와_유이 05-08 68
185 강효상 “김성태 폭행범, 전형적인 문재인 지지자의 모습” file + 9 히라사와_유이 05-06 97
184 '연양갱 테러' 당해 '목 깁스'한 김성태를 본 현직 정형외과의사 반응 file + 8 히라사와_유이 05-06 103
183 [국회 개그] 단식 성태 놀리는 원내대표들 (feat, 냉면) file + 7 히라사와_유이 05-05 89
182 남북, 최전방 확성기 철거 완료···'판문점선언’ 첫 이행 file + 5 히라사와_유이 05-05 31
181 [속보]갤럽 문정부 지지율 83%로 폭등 file + 8 히라사와_유이 05-04 91
180 레딧에 엄청 화제가 된 한국인 커플 사진 file + 5 히라사와_유이 05-03 86
179 통일은 비싸? 분단은 싸요? (feat. 최진기) + 3 히라사와_유이 05-03 64
178 미국 하원의원들이 트럼프를 노벨평화상 후보로 공식 추천했다 file + 3 히라사와_유이 05-03 47
177 고생 많으 셨어요 file + 9 Op 04-30 178
176 자유한국당, '정상회담 만찬 민주당만 초대' 뿔났다 file + 6 히라사와_유이 04-28 76
175 트럼프 "북한에 아무 것도 양보 안 했다" + 1 왕형 04-23 55
174 "김기식 감싸기는 박근혜의 우병우 감싸기와 같아" + 10 짐쿨 04-13 114
173 남양유업 회장 74억원 탈세 + 6 히라사와_유이 04-12 82
172 사법살인인가? + 3 biho 04-08 66
171 北방송, 레드벨벳 무대 통편집 + 4 짐쿨 04-07 116
170 오늘은 박근혜 전대통령 1심 재판이 있는 날입니다. + 2 biho 04-06 20
169 정진석"“경찰가족으로서 경고한다. 경찰들, 오버하지 마라!” file + 13 판교돌직구 03-25 139
168 박근혜 전 대통령 구형 징역 30년에 어마어마한 벌금이 구형되었습니다.. + 17 biho 02-28 139
» 文대통령, 국민 11명과 릴레이 전화통화…희망·응원 메시지 전해 + 3 구소롤 02-16 42
166 ‘이재용에 징역 2년6개월-집유 4년’ 선고 정형식 부장판사 + 15 왕형 02-06 192
165 갓도리는 진작부터 알고 있었다 file + 5 Op 02-05 209
164 ‘南=현금’ 北, 또 거액 내라는데 + 3 왕형 02-05 87
163 이재명 성남시장 페이스 북 file + 11 Op 01-31 152
162 김빙삼 옹 트위터 file + 5 Op 01-27 108
161 민주당 애들이 여기도 있네 file + 8 Op 01-27 135
160 손혜원 의원, 주워먹는 조선과 흘리고 다니는 중진 의원께 드리는 초선의 충고 file + 2 Op 01-26 71
159 엠팍펌] 노무현 대통령 비하 광고 올린 X 사는 곳 추적 성공 file + 6 Op 01-26 122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