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오에스매니아

조회 수 38 추천 수 0 댓글 3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문재인 대통령은 설 연휴 첫날인 15일 청와대에서 각 분야를 대표하는 국민 11명과 '새로운 시작과 희망의 메시지'를 전하는 설맞이 격려 전화를 했다고 고민정 청와대 부대변인은 밝혔다. 

이날 오후 2시부터 1시간 20분간 이들 11명과 통화하고 "새해에는 뜻하는 바를 모두 이루길 바란다"며 격려와 응원을 전했다. 

문 대통령은 우선 어려운 가정환경을 극복하고 수학교사의 꿈을 키우고 있는 대학신입생 이현준씨에게 입학 축하 인사를 건넸고 "입시 공부하느라 못해 본 다양한 경험을 대학에서 해보길 바란다"고 했다. 이씨는 감사의 마음을 전하며 "평창 동계올림픽이 지금처럼 잘 진행되길 바란다"고 화답했다. 이에 문 대통령은 남북관계에 대한 청년층의 생각을 물었고 이에 이씨는 "여자 아이스하키 남북 단일팀의 구성 과정을 보며 아쉬운 부분도 있었지만 좋은 경기를 치르는 모습은 참 보기 좋다"고 답했다. 

싱가포르 영주권 취득을 포기하고 모국의 군대에 자원입대한 신병 훈련생 유지환씨는 "자랑스러운 대한민국의 국적을 포기하기 싫었다. 부모님께서 몸이 편한 곳으로 가길 권유했지만 스스로를 단련하기 위해 해병대를 선택했다"고 말했다. 이에 문 대통령은 "신병교육대가 포항에 있어 지진을 느꼈을텐데 놀라지 않았냐"고 안부를 물었고 멋진 해병이 돼줄 것을 당부했다. 

문 대통령은 이어 베트남에서 파견 근무 중이었던 한국인 남편과 귀화해 외사경찰에 입문한 신입경찰관 팜프티엉씨와 통화했다. 팜프티엉씨는 "외국어 우수자 특채라는 제도를 알게 돼 경찰관이 됐다"면서 "근무하는 지역에 같은 베트남 출신 사람이 많아 그분들에게 도움이 되도록 노력할 것"이라고 했다. 이에 문 대통령은 "그분들이 절박한 상황에 처해도 도움받는 게 쉽지 않다. 큰 도움이 될 것"이라고 전했다. 

2014년 소방항공대 특수구조단에서 세월호 수색 임무 중 헬기 추락으로 순직한 대원과 같이 근무했던 김수영씨와도 통화했다. 김씨는 잠시 특수구조단을 떠나 일선 소방서에서 근무하다 순직한 동료를 잃은 아픔을 극복하고 지난해 특수구조단에 재전입 근무 중이다. 문 대통령이 김씨에게 동료를 잃고 다시 복귀하는 일이 어렵지 않느냐고 묻자 김씨는 "동료를 잃고 외상후 스트레스가 있기는 하지만 소방관으로서 국민의 안전을 위해 회피해선 안된다고 생각한다"고 답했다. 문 대통령은 최근 밀양과 제천에서 있었던 화재사건을 언급하며 "소방관의 헌신을 국민도 알고 있다"며 "앞으로 정부는 소방관의 처우개선을 위해 더욱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문 대통령은 이밖에 올해 쌍둥이를 출산해 세 아이의 엄마가 된 김주영씨, 고등학교 졸업 후 도전한 경영실패를 발판 삼아 블라인드 채용으로 입사한 유슬이씨, 이번 북한 예술단 삼지연 관현악단의 무대에서 남북 합동무대를 만들어준 가수 서현씨, 공중보건의로서 지역주민에게 좋은 평가를 받고 있는 임현우씨, 현재 제주 4·3 제70주년 범국민위원회 고문을 맡고 있는 작가 현기영씨, 경력단절 주부라는 유리천장을 깨고 2016년과 2017년 2회 연속 연구 성과 세계 1% 연구자로 선정된 과학자 박은정씨, 창업 초년생으로 명일전통시장에서 창업을 한 청년상인 배민수씨에게도 격려 전화를 했다. 

ehkim@fnnews.com 김은희 기자 

밀리터리 게시물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171 北방송, 레드벨벳 무대 통편집 4 짐쿨 2018.04.07 113
170 오늘은 박근혜 전대통령 1심 재판이 있는 날입니다. 2 biho 2018.04.06 20
169 정진석"“경찰가족으로서 경고한다. 경찰들, 오버하지 마라!” 13 file 판교돌직구 2018.03.25 130
168 박근혜 전 대통령 구형 징역 30년에 어마어마한 벌금이 구형되었습니다.. 17 biho 2018.02.28 131
» 文대통령, 국민 11명과 릴레이 전화통화…희망·응원 메시지 전해 3 구소롤 2018.02.16 38
166 ‘이재용에 징역 2년6개월-집유 4년’ 선고 정형식 부장판사 15 왕형 2018.02.06 172
165 갓도리는 진작부터 알고 있었다 5 file Op 2018.02.05 208
164 ‘南=현금’ 北, 또 거액 내라는데 3 왕형 2018.02.05 80
163 이재명 성남시장 페이스 북 11 file Op 2018.01.31 147
162 김빙삼 옹 트위터 5 file Op 2018.01.27 104
161 민주당 애들이 여기도 있네 8 file Op 2018.01.27 129
160 손혜원 의원, 주워먹는 조선과 흘리고 다니는 중진 의원께 드리는 초선의 충고 2 file Op 2018.01.26 68
159 엠팍펌] 노무현 대통령 비하 광고 올린 X 사는 곳 추적 성공 6 file Op 2018.01.26 109
158 [속보] “MB 피의자 신분으로 전환” 8 file Op 2018.01.26 84
157 '평창 참석'에 부정적이던 아베 갑자기 입장 바꾼 이유는 3 왕형 2018.01.24 40
156 MB 조카 이동형 부사장, "다스 누구것이냐" 질문에 대답이… 왕형 2018.01.24 28
155 [펌] 김연아가 받아야할 상을 중간에서 꿀꺽. 11 file Op 2018.01.22 145
154 (펌) 아내 죽음에 한 맺혀…MB 최측근의 배신 10 file Op 2018.01.18 115
153 “일본은 백년 숙적, 중국은 천년 숙적” 8 지후니빠 2018.01.06 146
152 北 IOC 위원 "평창 올림픽에 피겨스케이팅 페어 선수 보낼 듯" 1 지후니빠 2018.01.06 19
151 할머니 문재인 입니다 16 file Op 2018.01.05 159
150 정말 이건 아닙니다. 12 네오인리 2017.12.29 185
149 국민의 당과 바른정당의 합당 안철수... 10 네오인리 2017.12.27 85
148 예산안 처리 후폭풍…한국당 산자위 보이콧 31 밀키웨이 2017.12.06 177
147 남천희 경북도의원, 여의도연구원 정치발전분과 부위원장 위촉 3 밀키웨이 2017.12.06 30
146 문재인 대통령, '세계 사상가 50인' 선정.. "박근혜 비밀주의와 대조" 21 덕애 2017.12.05 137
145 박지원 "안철수, DJ 화합 노력을 정치공학적 통합 위해 왜곡" 7 file 밀키웨이 2017.12.03 50
144 적폐청산인가 / 정치보복인가 이것이 문제로다.. 23 네오인리 2017.11.25 182
143 이재명 "박근혜 인권침해? 제 정신이냐" 강력 비판 41 file Op 2017.10.18 341
142 트럼프 방한 앞두고 미군가족 대피훈련..“정기훈련” vs. “거짓말” 논란 5 file 따봉 2017.10.18 64
141 '다스' 주인 찾기가 그렇게 어렵습니까 13 file 따봉 2017.10.18 143
140 환율조작국 지정 '급한 불'은 껐지만…불씨는 여전 2 file 따봉 2017.10.18 26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Next
/ 9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