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 이벤트 오늘부터 일요일가지 이벤트 합니다 [이벤트 공지]많은 참여 바랍니다

오에스매니아

06

2018-Jan

“일본은 백년 숙적, 중국은 천년 숙적”

작성자: 지후니빠 조회 수: 150 PC모드

北, 주민들에 반중감정 부채질…경제 어려워지자 중국의 배신 때문이라는 주민교양 실시

0004152262_001_20180105083114633.jpg?typ

북한의 대륙간탄도미사일(ICBM)급 ‘화성-14형’ 시험발사 성공을 자축하는 여성연맹 경축모임이 지난해 7월 10일 전승혁명사적관 교양마당에서 열렸다(사진=연합뉴스).

[아시아경제 이진수 선임기자] 최근 북한이 주민들에게 노골적으로 반(反)중국 감정을 부채질하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자유아시아방송(RFA)은 유엔 등 국제사회의 대(對)북한 제재로 경제가 어려워지자 북한 당국이 이는 중국의 배신 때문이라는 식으로 주민교양에 나서고 있다고 현지 소식통들을 인용해 4일 보도했다.

생활난 가중으로 중앙당에 대한 주민들의 원성이 높아지자 모든 책임을 중국으로 돌리려는 것이다.

함경북도의 한 소식통은 "지난해 12월 중앙의 지시로 열린 청진의 동단위 여성연맹회의에서 한 간부가 '일본은 백년 숙적, 중국은 천년 숙적'이라고 발언하자 참석자들이 술렁였다"고 전했다.

소식통은 "대다수 주민이 중국산 생필품으로 살아가고 장마당(시장)에서 중국 돈을 사용하는 판에 주민들 불만이 중앙으로 쏠리는 것을 피하려는 의도"라고 설명했다.

북한 당국은 전에도 주민들에게 반중 정서를 주입한 적이 있다. 하지만 매우 조심스럽고 소극적인 표현을 사용했다.

지난해 12월 함경북도의 한 소식통은 "최근 중앙에서 주민들에게 북한이 '전쟁을 원치 않지만 결코 피하진 않을 것'이라는 내용의 강연을 진행했다"면서 "강연 내용 중에는 '주변국'을 절대 믿어선 안 된다는 내용도 들어 있었다"고 전했다.

소식통은 "여기서 말하는 주변국이 중국임을 북한 주민들은 잘 알고 있다"고 말했다. 그는 "요즘 북한과 중국의 관계가 좋지 않지만 오랫동안 혈맹관계를 유지해온 중국에 대해 절대 믿지 말라고 노골적으로 드러낸 것은 매우 이례적인 일"이라고 지적했다.

이에 대한 북한의 내부 반응은 엇갈리고 있다. 중국이 북한의 경제권을 거머쥐다시피 한 마당에 중국 배척으로 뭘 어쩌자는 것이냐는 반응이 있는 반면 표리부동한 중국을 경계해야 한다는 의견도 있다.

북한은 인민생활 전반을 중국에 의존하다시피 하고 있다. 이에 일부 주민은 70년 이어온 혈맹도 못 믿으면 '독불장군이 되겠다는 말이냐'며 개탄하고 있다. 스스로 먹고 살 자강력도 없는 판에 중국까지 배척하면 앞으로 북한이 얼마나 더 버티겠느냐는 것이다.

소식통들은 반중 감정이 최근 중앙에서 진행하는 회의나 정세강연을 통해 전달되고 있다고 밝혔다. 특히 여맹회의에서 반중 감정을 강조하는 것은 북한 가정이나 사회에 미치는 여성들의 영향력이 크기 때문이다.

자료만 받아갈줄 아는 회원님들께, 개발자님들에게 최소한의 경우는 우리가 피드백으로 보답하는 겁니다

문제가 있던 없던 그동안 고생하신 것을 생각하여 피드백 작성을 부탁 드립니다
profile

빛별

2018.01.08 23:01
말은 맞는 말인 거 같은디~ ㅎ
profile

왕미

2018.01.10 20:04
예. 말은 맞는 말이죠.
털리기야 일본에게 더 자주 털렸지만,
털릴 때 규모로는 중국이 훨씬 더 컸죠.
profile

카브

2018.01.17 11:07
맞는거 같다...
profile

어기야디어파

2018.01.23 14:59
맞는 말이긴하네용
profile

가야아지두

2018.01.24 04:02
이건 인정..
profile

Nujabes

2018.01.25 16:39
북한은 중국도 없이 이제 어쩌려고..
profile

Nujabes

2018.01.25 16:39

북한은 중국도 없이 이제 어쩌려고.. 정말 배짱으로만 운영하는 나라 같네요

profile

히라사와_유이

2018.04.06 11:42
중국이 한민족도 아니고 당연한 거 아닌가?...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166 ‘이재용에 징역 2년6개월-집유 4년’ 선고 정형식 부장판사 + 15 왕형 02-06 192
165 갓도리는 진작부터 알고 있었다 file + 5 Op 02-05 209
164 ‘南=현금’ 北, 또 거액 내라는데 + 3 왕형 02-05 87
163 이재명 성남시장 페이스 북 file + 11 Op 01-31 151
162 김빙삼 옹 트위터 file + 5 Op 01-27 108
161 민주당 애들이 여기도 있네 file + 8 Op 01-27 133
160 손혜원 의원, 주워먹는 조선과 흘리고 다니는 중진 의원께 드리는 초선의 충고 file + 2 Op 01-26 70
159 엠팍펌] 노무현 대통령 비하 광고 올린 X 사는 곳 추적 성공 file + 6 Op 01-26 120
158 [속보] “MB 피의자 신분으로 전환” file + 8 Op 01-26 85
157 '평창 참석'에 부정적이던 아베 갑자기 입장 바꾼 이유는 + 3 왕형 01-24 42
156 MB 조카 이동형 부사장, "다스 누구것이냐" 질문에 대답이… 왕형 01-24 34
155 [펌] 김연아가 받아야할 상을 중간에서 꿀꺽. file + 11 Op 01-22 154
154 (펌) 아내 죽음에 한 맺혀…MB 최측근의 배신 file + 10 Op 01-18 120
» “일본은 백년 숙적, 중국은 천년 숙적” + 8 지후니빠 01-06 150
152 北 IOC 위원 "평창 올림픽에 피겨스케이팅 페어 선수 보낼 듯" + 1 지후니빠 01-06 25
151 할머니 문재인 입니다 file + 16 Op 01-05 160
150 정말 이건 아닙니다. + 12 네오인리 12-29 189
149 국민의 당과 바른정당의 합당 안철수... + 10 네오인리 12-27 86
148 예산안 처리 후폭풍…한국당 산자위 보이콧 + 31 밀키웨이 12-06 181
147 남천희 경북도의원, 여의도연구원 정치발전분과 부위원장 위촉 + 3 밀키웨이 12-06 32
146 문재인 대통령, '세계 사상가 50인' 선정.. "박근혜 비밀주의와 대조" + 21 덕애 12-05 141
145 박지원 "안철수, DJ 화합 노력을 정치공학적 통합 위해 왜곡" file + 7 밀키웨이 12-03 53
144 적폐청산인가 / 정치보복인가 이것이 문제로다.. + 23 네오인리 11-25 183
143 이재명 "박근혜 인권침해? 제 정신이냐" 강력 비판 file + 41 Op 10-18 345
142 트럼프 방한 앞두고 미군가족 대피훈련..“정기훈련” vs. “거짓말” 논란 file + 5 따봉 10-18 64
141 '다스' 주인 찾기가 그렇게 어렵습니까 file + 13 따봉 10-18 144
140 환율조작국 지정 '급한 불'은 껐지만…불씨는 여전 file + 2 따봉 10-18 28
139 조원진 "朴 구속연장 책임 문재인씨 정권에 있어…응징할 것" file + 8 Op 10-15 109
138 속보 입니다 박근혜 구속 연장... file + 10 Op 10-13 162
137 김빙삼 트윗.TWT file + 3 Op 10-12 48
136 이명박과 BBK 사건 + 14 피터노다 10-07 174
135 영화 `변호인` 마지막씬 실제 연출자 file + 9 피터노다 10-07 148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