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오에스매니아

조회 수 149 추천 수 1 댓글 8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北, 주민들에 반중감정 부채질…경제 어려워지자 중국의 배신 때문이라는 주민교양 실시

0004152262_001_20180105083114633.jpg?typ

북한의 대륙간탄도미사일(ICBM)급 ‘화성-14형’ 시험발사 성공을 자축하는 여성연맹 경축모임이 지난해 7월 10일 전승혁명사적관 교양마당에서 열렸다(사진=연합뉴스).

[아시아경제 이진수 선임기자] 최근 북한이 주민들에게 노골적으로 반(反)중국 감정을 부채질하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자유아시아방송(RFA)은 유엔 등 국제사회의 대(對)북한 제재로 경제가 어려워지자 북한 당국이 이는 중국의 배신 때문이라는 식으로 주민교양에 나서고 있다고 현지 소식통들을 인용해 4일 보도했다.

생활난 가중으로 중앙당에 대한 주민들의 원성이 높아지자 모든 책임을 중국으로 돌리려는 것이다.

함경북도의 한 소식통은 "지난해 12월 중앙의 지시로 열린 청진의 동단위 여성연맹회의에서 한 간부가 '일본은 백년 숙적, 중국은 천년 숙적'이라고 발언하자 참석자들이 술렁였다"고 전했다.

소식통은 "대다수 주민이 중국산 생필품으로 살아가고 장마당(시장)에서 중국 돈을 사용하는 판에 주민들 불만이 중앙으로 쏠리는 것을 피하려는 의도"라고 설명했다.

북한 당국은 전에도 주민들에게 반중 정서를 주입한 적이 있다. 하지만 매우 조심스럽고 소극적인 표현을 사용했다.

지난해 12월 함경북도의 한 소식통은 "최근 중앙에서 주민들에게 북한이 '전쟁을 원치 않지만 결코 피하진 않을 것'이라는 내용의 강연을 진행했다"면서 "강연 내용 중에는 '주변국'을 절대 믿어선 안 된다는 내용도 들어 있었다"고 전했다.

소식통은 "여기서 말하는 주변국이 중국임을 북한 주민들은 잘 알고 있다"고 말했다. 그는 "요즘 북한과 중국의 관계가 좋지 않지만 오랫동안 혈맹관계를 유지해온 중국에 대해 절대 믿지 말라고 노골적으로 드러낸 것은 매우 이례적인 일"이라고 지적했다.

이에 대한 북한의 내부 반응은 엇갈리고 있다. 중국이 북한의 경제권을 거머쥐다시피 한 마당에 중국 배척으로 뭘 어쩌자는 것이냐는 반응이 있는 반면 표리부동한 중국을 경계해야 한다는 의견도 있다.

북한은 인민생활 전반을 중국에 의존하다시피 하고 있다. 이에 일부 주민은 70년 이어온 혈맹도 못 믿으면 '독불장군이 되겠다는 말이냐'며 개탄하고 있다. 스스로 먹고 살 자강력도 없는 판에 중국까지 배척하면 앞으로 북한이 얼마나 더 버티겠느냐는 것이다.

소식통들은 반중 감정이 최근 중앙에서 진행하는 회의나 정세강연을 통해 전달되고 있다고 밝혔다. 특히 여맹회의에서 반중 감정을 강조하는 것은 북한 가정이나 사회에 미치는 여성들의 영향력이 크기 때문이다.

  • os
    mania
    빛별 2018.01.08 23:01
    말은 맞는 말인 거 같은디~ ㅎ
  • os
    mania
    왕미 2018.01.10 20:04
    예. 말은 맞는 말이죠.
    털리기야 일본에게 더 자주 털렸지만,
    털릴 때 규모로는 중국이 훨씬 더 컸죠.
  • os
    mania
    카브 2018.01.17 11:07
    맞는거 같다...
  • os
    mania
    어기야디어파 2018.01.23 14:59
    맞는 말이긴하네용
  • os
    mania
    가야아지두 2018.01.24 04:02
    이건 인정..
  • os
    mania
    Nujabes 2018.01.25 16:39
    북한은 중국도 없이 이제 어쩌려고..
  • os
    mania
    Nujabes 2018.01.25 16:39

    북한은 중국도 없이 이제 어쩌려고.. 정말 배짱으로만 운영하는 나라 같네요

  • profile
    히라사와_유이 2018.04.06 11:42
    중국이 한민족도 아니고 당연한 거 아닌가?...

밀리터리 게시물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오매' 게시판 및 댓글 이용 안내 [ V : 1.0 ] 95 update Op 2018.08.15 789
181 [속보]갤럽 문정부 지지율 83%로 폭등 8 file 히라사와_유이 2018.05.04 86
180 레딧에 엄청 화제가 된 한국인 커플 사진 5 file 히라사와_유이 2018.05.03 84
179 통일은 비싸? 분단은 싸요? (feat. 최진기) 3 히라사와_유이 2018.05.03 58
178 미국 하원의원들이 트럼프를 노벨평화상 후보로 공식 추천했다 3 file 히라사와_유이 2018.05.03 41
177 고생 많으 셨어요 9 file Op 2018.04.30 167
176 자유한국당, '정상회담 만찬 민주당만 초대' 뿔났다 6 file 히라사와_유이 2018.04.28 65
175 트럼프 "북한에 아무 것도 양보 안 했다" 1 왕형 2018.04.23 53
174 "김기식 감싸기는 박근혜의 우병우 감싸기와 같아" 10 짐쿨 2018.04.13 112
173 남양유업 회장 74억원 탈세 6 히라사와_유이 2018.04.12 80
172 사법살인인가? 3 biho 2018.04.08 65
171 北방송, 레드벨벳 무대 통편집 4 짐쿨 2018.04.07 113
170 오늘은 박근혜 전대통령 1심 재판이 있는 날입니다. 2 biho 2018.04.06 20
169 정진석"“경찰가족으로서 경고한다. 경찰들, 오버하지 마라!” 13 file 판교돌직구 2018.03.25 132
168 박근혜 전 대통령 구형 징역 30년에 어마어마한 벌금이 구형되었습니다.. 17 biho 2018.02.28 132
167 文대통령, 국민 11명과 릴레이 전화통화…희망·응원 메시지 전해 3 구소롤 2018.02.16 39
166 ‘이재용에 징역 2년6개월-집유 4년’ 선고 정형식 부장판사 15 왕형 2018.02.06 177
165 갓도리는 진작부터 알고 있었다 5 file Op 2018.02.05 208
164 ‘南=현금’ 北, 또 거액 내라는데 3 왕형 2018.02.05 80
163 이재명 성남시장 페이스 북 11 file Op 2018.01.31 148
162 김빙삼 옹 트위터 5 file Op 2018.01.27 105
161 민주당 애들이 여기도 있네 8 file Op 2018.01.27 129
160 손혜원 의원, 주워먹는 조선과 흘리고 다니는 중진 의원께 드리는 초선의 충고 2 file Op 2018.01.26 68
159 엠팍펌] 노무현 대통령 비하 광고 올린 X 사는 곳 추적 성공 6 file Op 2018.01.26 110
158 [속보] “MB 피의자 신분으로 전환” 8 file Op 2018.01.26 85
157 '평창 참석'에 부정적이던 아베 갑자기 입장 바꾼 이유는 3 왕형 2018.01.24 40
156 MB 조카 이동형 부사장, "다스 누구것이냐" 질문에 대답이… 왕형 2018.01.24 29
155 [펌] 김연아가 받아야할 상을 중간에서 꿀꺽. 11 file Op 2018.01.22 145
154 (펌) 아내 죽음에 한 맺혀…MB 최측근의 배신 10 file Op 2018.01.18 116
» “일본은 백년 숙적, 중국은 천년 숙적” 8 지후니빠 2018.01.06 149
152 北 IOC 위원 "평창 올림픽에 피겨스케이팅 페어 선수 보낼 듯" 1 지후니빠 2018.01.06 19
151 할머니 문재인 입니다 16 file Op 2018.01.05 159
150 정말 이건 아닙니다. 12 네오인리 2017.12.29 187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Next
/ 10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