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atest Posts Recent Comments 문의사항 신고하기 이용안내 이벤트 포인트 리스트 공지사항 관리자문의

공지사항

고정공지

(자유게시판에서 질문 금지) 질문하신 유저는 통보 없이 "계정정리" 될수 있습니다.

Warning!  자유 게시판에서 질문을 하시면 바로 강퇴 됩니다.
분류 :
일반
조회 수 : 7
추천 수 : 0
등록일 : 2021.12.13 00:35:04
글 수 21,616
URL 링크 :

 

음식은 추억이다

음식.jpg


나의 할아버지와 할머니는
돌아가신 지 오래였지만, 한 입 떠 넣으면
그들이 옆에 있는 듯 느껴지는
음식을 만들었다.

한련의 톡 쏘는 맛, 식초를 뿌린 비트 잎,
버터와 소금과 후추를 넣은 매시트 포테이토,
설탕 한 숟가락과 생크림을 뿌린 잘 익은 싱싱한 딸기.
이런 것들은 한 입만 맛보아도 그분들을 느낄 수 있었다.
할머니의 포옹이, 할아버지의 휘파람이 어땠는지
아직도 생생하게 기억났다.

입에 넣을 때마다 그들에 관한 기억이 재생되었다.
할아버지가 부르던 노래도, 할머니의 웃음소리와
전염성 강한 미소도, 그들의 눈가에 자글자글하던
잔주름도 전부 떠올랐다.

그 애틋하고 편안한 요리에 담긴 그들의
온기와 사랑과 감정과 추억들도 전부 떠올랐다.
그것은 소박하고 좋은 음식의 힘이었다.
나는 그런 음식을 만들고 싶었고,
손님들이 그런 기분을, 향수와 사랑을
느끼기를 바랐다.

수비드나 무스 같은 음식, 거품 낸 음식은 싫었다.
수상에 빛나는 세계 최고의 요리를 만들겠다고
전전긍긍하는 것도 싫었다.

나의 요리는 최신식은 아니었고,
금가루 같은 것이 뿌려지거나 핀셋을 이용해
장식한 화려한 음식도 아니었다.

나의 목표는 한 입 먹는 순간 누군가가
꼭 안아주는 느낌이 드는 음식,
어린 시절과 사랑했던 사람이 떠오르는 음식,
그와 함께했던 순간이 하나, , 수도 없이
떠오르는 음식이었다.

무더운 7월 초에 캔 햇감자처럼 수수한 음식이었다.
껍질은 부드럽고 속살은 포슬포슬 달콤해서
질 좋은 굵은소금 한 자밤과 사르르 녹을 버터 한 덩어리를
더하면 충분하고, 특별히 근사한 것이 끌리는 날에는
싱싱한 딜 정도만 곁들여도 더할 나위 없는
햇감자 같은 음식.

, 부드럽게 잘 익어 과일다운 달콤함이 있는,
막 덩굴에서 꺾어낸 토마토 같은 음식이기도 했다.
여름 오전의 햇살을 머금어 아직 따뜻한 과육에
올리브유와 소금을 뿌리고 싱싱한 바질 잎을
몇 개 얹으면 충분한 음식.

그리고 갓 구운 바삭바삭한 빵과 그 위에
올린 감칠맛 나는 치즈, 쫀득한 꿀 한 숟가락과
달콤한 과일잼 같은 음식이었다.

왜냐하면, 일단 음식을 먹어 치우고 나면
며칠 뒤, 몇 달 뒤, 몇 년 뒤
남는 것은 음식을 먹는 동안 느꼈던
감정이기 때문이다.

나에게 요리는 누가 가장 멋진 음식을
만드는지 대결하는 행위가 아니었다.
요리의 가장 강력한 힘은 음식의 맛을 오래가는
추억으로 바꿔준다는 것이었다.

어렸을 때 나는 아버지에게서 배웠다.
좋은 음식이란, 사랑을 표현할 말이 없을 때
사랑을 맛보게 해주는 수단이었다.

- '
더로스트 키친' 중에서 -


미국 메인주의 시골 마을, 프리덤.
이곳에 좌석 40개짜리의 작고 아담한 식당이 하나 있습니다.
그 이름은 '로스트 키친'.

'
타임' 선정 '세상에서 가장 멋진 공간들' 중 하나이자,
'
블룸버그' 선정 '바다를 건너갈 만한 가치가 있는 음식점 12'
오른 곳입니다.

'
로스트 키친'의 오너 세프인 에린 프렌치는
요리의 가장 강력한 힘은 음식의 맛을
오래가는 추억으로 바꿔주는 것이며,
좋은 음식이란 사랑을 맛보게 해주는
수단이라고 말합니다.

고급 기술로 만든 화려하고 예쁜 음식이 아니라
어릴 적 엄마가, 아빠가, 그 시절
좋은 기억과 내음이 생각나는 수수한 음식,
사랑하는 사람과의 추억이 하나둘 떠올라
입가에 미소가 번지는 음식을
만든다는 그녀...

================================================


여러분에게도 그런 음식이 있으신가요?
먹고 있으면 마냥 행복해지고,
누군가가 떠올라 그리워지고, 웃음 지어지는
추억의 음식 말이에요.


# 오늘의 명언
음식에 대한 사랑보다 더 진실된 사랑은 없다.
-
조지 버나드 쇼 –

 

 

출처:따뜻한 하루

 

이전글 다음글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불편 ※ 박제 (댓글도배) 리스트 ※ (Updated 2019-08-21) [14] file 은소라 2019-08-13 556
공지 정보 오에스 매니아 [ OSManias ] 게시판 및 댓글 이용 안내 [ V : 3.0 ] UzinSG 2019-04-30 1384
공지 정보 오에스 매니아 [ OSManias ] 게시판 이용 안내 [ V : 3.0 ] UzinSG 2019-04-30 691
공지 불편 오매에서 주관적인 댓글 작성하지 마세요 [54] file Op 2019-04-10 1133
21304 일반 SSL 인증서 갱신 완료 [1] file Op 2022-01-13 33
21303 추천 오매 쳇방에 방문 하시고 방문 "인사"가 없는 회원은 &... [2] 랩퍼투혼 2022-01-12 38
21302 정보 오예스 매니아 홈페이지~ 내알림, 알림설정 css 깨짐 [3] 랩퍼투혼 2022-01-12 35
21301 일반 유배지에서 피어난 희망 file 응딱 2022-01-12 30
21300 일반 형설지공의 유래 [1] file 응딱 2022-01-11 51
21299 일반 아내의 홀로서기 file 응딱 2022-01-10 52
21298 일반 파라세타몰[타이레놀] 품귀 ㅠㅠ 필농군 2022-01-07 61
21297 일반 대학교 등록금 [1] file 응딱 2022-01-07 49
21296 일반 활기찬 새해 보내세요^^ [2] 8월생 2022-01-06 15
21295 일반 평화 중에 준비한 요새 [1] file 응딱 2022-01-05 16
21294 동영상 와..이건 저도 당할 뻔 했습니다 (진짜 악질수법 스마트폰 쓰시면... 트라노 2022-01-05 34
21293 동영상 18v 전동공구 배터리로 1초만에 점프스타터 만들기 트라노 2022-01-05 67
21292 일반 홍합탕 한 그릇 [1] file 응딱 2022-01-04 25
21291 동영상 [조선27] 광해 폭군 주장에 대한 반박 Op 2022-01-04 23
21290 일반 준비되지 않은 연주 file 응딱 2022-01-03 11
21289 일반 순순히 어둠을 받아들이지 마오 file 응딱 2022-01-03 16
21288 일반 건강하고 행복한 한해 되세요 백호 2022-01-02 13
21287 일반 새해 복 많이 받으세요. [2] 희망천사 2022-01-01 35
21286 일반 2022년 첫 발자욱을 남기면서~ [1] file 응딱 2022-01-01 14
21285 일반 2년만에 폭죽 소리가 요란 합니다 [1] 필농군 2022-01-01 35
21284 일반 성공의 밑거름, 준비 file 응딱 2021-12-31 15
21283 일반 말에도 색깔이 있다 file 응딱 2021-12-30 31
21282 일반 다불유시 file 응딱 2021-12-29 28
21281 일반 승자와 패자 file 응딱 2021-12-28 12
21280 불편 대한민국 언론 [1] file 트라노 2021-12-27 47
21279 일반 건기철 벼 농사 시작~ 필농군 2021-12-27 11
21278 일반 차량 냉각수 관리 Op 2021-12-27 23
21277 일반 잃어버린 지갑 file 응딱 2021-12-27 12
21276 일반 행복한 크리스마스 보내세요^^ [2] file 응딱 2021-12-25 21
21275 일반 노을 맛집 file 감자맨 2021-12-24 9
21274 일반 Merry Christmas and Happy New Year [2] 필농군 2021-12-24 36
21273 일반 성공의 방법, 열정과 집중 file 응딱 2021-12-24 14
21272 일반 최고의 지혜자 [1] file 응딱 2021-12-23 33
21271 일반 주차를 잘못한 제가 과실이 100%입니다. [1] file 회탈리카 2021-12-22 37
21270 동영상 보이스피싱 웃음 터져서 역관광 참교육 ㅋㅋㅋㅋㅋ [1] 트라노 2021-12-22 49
21269 일반 촌동네 사진 한장 입니다 [2] file 필농군 2021-12-22 42
21268 일반 자기 얼굴에 책임을 져야 한다 [1] file 응딱 2021-12-22 46
21267 일반 밀린 월세 file 응딱 2021-12-21 21
21266 일반 바다가 바다인 이유 file 응딱 2021-12-20 40
21265 일반 [한국어 패치] O&O Defrag Server 25.4.7405 [3] file pCsOrI 2021-12-19 123
21264 일반 22호 태풍 지금 이시간~ file 필농군 2021-12-18 39
21263 일반 잠시 멈추고 주위를 둘러보자 file 응딱 2021-12-17 12
21262 일반 아프리카 사자의 꿈 file 응딱 2021-12-16 12
21261 일반 즐거운 성탄과 새해 福 많이 받으세요 필농군 2021-12-15 5
21260 일반 죽으면 늙어야함을 ,,, [1] 필농군 2021-12-15 18
21259 일반 날이 갑자기 추워집니다. [2] file Op 2021-12-15 47
21258 일반 만치닐 나무의 유혹 [1] file 응딱 2021-12-15 37
21257 정보 안녕하세요 오피 입니다. [2] Op 2021-12-14 41
21256 일반 관용의 리더십 file 응딱 2021-12-14 10
21255 일반 오~!! 어제까진 로그인안되더니~!! [1] 낭만덕후 2021-12-13 21
» 일반 음식은 추억이다 file 응딱 2021-12-13 7
21253 일반 패배의 원인 [1] file 응딱 2021-12-10 6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