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오에스매니아

일반
2018.02.13 06:25

먼저 배려하는 마음

profile
조회 수 37 추천 수 0 댓글 4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Extra Form

행복 화요일 좋은 아침입니다.

설 명절 준비로 바쁘시겠지만

여유로운 마음으로 잘 준비하시고

저는 내일부터 쉬어서 설 연휴

끝나고 뵙겠습니다^^

 

먼저 배려하는 마음

배려.jpg




한 젊은 청년이 초조하게 길을 걷고 있었습니다.
청년은 진심으로 사랑하는 여인이 있었습니다.
긴 노력 끝에 결혼을 위한 준비를 마치고
반지를 준비해서 그녀의 집으로 가는 중이었습니다.

너무나 기쁘고 흥분되는 마음에 청년의 걸음은
점점 빨라지다가 결국 있는 힘껏 달리기 시작했습니다.
사랑하는 그녀에게 조금이라도 더 빨리 청혼하고 싶은 마음에
앞도 잘 살피지 않고 정신없이 달렸습니다.

하지만 청년이 도착한 여인의 집은 굳게 잠겨 있었습니다.
여인은 얼굴도 내비치지 않고 다른 사람을 통해
청년과 만나고 싶지 않다는 차가운 말을 전했습니다.

며칠 후, 여인의 이해할 수 없는 행동에 괴로워하던
청년에게 여인이 보낸 편지가 왔습니다.

'
나는 그날 당신을 기다리며 창문 밖을 내다보고 있었습니다.
마침내 당신이 우리 집을 향해 달려왔을 때 저는 정말로 기뻤습니다.
그런데 당신이 얼마나 급했던지 마주 오던 누추한 옷차림에
한 여성과 부딪혀 넘어지게 하고는 미안하다는 말도 없이
그대로 오는 당신을 안타깝게 지켜보았습니다.
그 모습에 많은 생각을 하게 되었습니다.
약한 사람을 배려할 줄 모르는 사람과
어떻게 결혼을 하겠습니까?'

이렇게 사랑을 잃은 청년은 영국의 유명 수필가인 찰스 램이었습니다.
이후 찰스 램은 누구에게나 친절하려고 노력했고,
자신의 잘못으로 사랑을 잃었지만, 인생의 소중한 것을
배웠다고 고백했습니다.

===========================================

가장 이타적인 사람은, 가장 이기적인 사람입니다.
왜냐하면, 내가 베푼 배려와 나눔은 언젠가는
다시 돌아오게 되어 있기 때문입니다.

배려는 내가 손해 보면서 남을 위하는 일이 아닙니다.
다른 사람을 아끼고 사랑하는 것은 궁극적으로
나 자신을 아끼고 사랑하는 일입니다.


# 오늘의 명언
베풀 줄 모르는 사람은 타인이 베풀어주는 배려를 받을 자격이 없다.
-
영국 속담 -

 

출처:따뜻한 하루

Who's 응딱

포인트: 93828 | 레벨: 9
profile

성공한 사람보다는 가치있는 사람이 되자


Atachment
첨부 '1'
  • profile
    아버지 2018.02.13 06:30
    타인을 배려하는 마음이 사회를 밝게 만듭니다...!!!
  • os
    mania
    호두깍정이 2018.02.13 10:46
    타인을 배려하는 마음은 천반번을 실천을 하여두 좋은거지유...^.^*
  • profile
    오늘도안전빵 2018.02.13 12:29
    글 항상 잘 보고 있습니다. 감사합니다. 마지막 명언도 참 좋네요.
  • profile
    세인트 2018.02.13 13:10
    보는 시각에 따라 달라 질수도 있습니다.명언은 그상황에 맞는 말이기 때문입니다.

밀리터리 게시물


자유 게시판

자유로운 글작성

List of Articles
번호 분류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10729 일반 그리움도 외로운가 하늘에 등불 켠다 2 file 해마천사 2018.02.19 14
10728 일반 뭐..저런 개뼉다구 같은 늠이 있는지... 4 유비즈 2018.02.19 109
10727 일반 온 몸이 욱신욱신 6 로임 2018.02.19 60
10726 일반 Windows 10 Redstone 5 Build 17604 ISO Images (3rd Party) ??? 1 달림이 2018.02.19 113
10725 일반 설날 이벤트가 있었네요 ㅎㅎ 5 코렐매니아 2018.02.19 103
10724 일반 명절이 다 끝났습니다. 즐거운 월요일입니다. 2 코렐매니아 2018.02.19 16
10723 일반 이사온지 1주일 만에 인터넷이 되네요..ㅠ.ㅠ 2 고감맨 2018.02.19 52
10722 일반 항상 지키고 있어야 하는 품성 3 file 응딱 2018.02.19 54
10721 일반 내일 부터는 일상 생활 전선으로~~~ 4 lTaekl 2018.02.18 37
10720 일반 불타는 일요일 보내세요! 7 석중 2018.02.18 63
10719 일반 연휴 마지막 날입니다. 즐거운 일요일 보내세요 ^^ 2 닉네임알아 2018.02.18 19
10718 불편 갑자기 사이트가 이렇게 보입니다??? 7 file 타이푼 2018.02.17 208
10717 슬픔 Windows 게시판에 자료하나 올려놨더니... 6 쥬니 2018.02.17 145
10716 불편 오매 내정보 쪽 부근 에러 발견 입니다. ( 수정을 바랍니다. ) 1 UzinSG 2018.02.17 53
10715 일반 게시판 이용안내 [ UP : 2018.02.17 ] / 틀 변경 및 많은 내용이 수정되고 추가 되었습니다. 4 UzinSG 2018.02.17 66
10714 일반 좋은 아침(?)입니다.~~~ 3 lTaekl 2018.02.17 27
10713 일반 무언가의 오류로 잠시 10레벨을 체험 하게된(?) 일인 입니다. 1 file UzinSG 2018.02.17 80
10712 일반 이벤트 레벨 업 완료 15 Op 2018.02.17 105
10711 일반 늦어지만 설날 인사드려요 새해복많이 받으세요 7 컴맹꽁 2018.02.16 24
10710 동영상 미방송 영상 권인하 - 만약에 2 Op 2018.02.16 39
10709 이벤트 즐거운 설날입니다.오늘 좋은 소식이 있네요. 8 늘상푸른 2018.02.16 100
10708 일반 블랙팬서 file 바라유토 2018.02.16 56
10707 일반 킴 부탱의 악플러 2 강글레리 2018.02.16 55
10706 일반 설날 음악 하나 3 강글레리 2018.02.16 37
10705 일반 새해 복 많이 받으세요 4 글로르핀델 2018.02.15 296
10704 고충 제가 윈포이야기 하지 말라고 했는데요 오늘 한마디만 할께요 13 file Op 2018.02.15 270
10703 일반 2018년 무술년 설날 전날입니다. 3 호동왕장 2018.02.15 39
10702 일반 즐거운 명절 보내세요~ 4 별빛 2018.02.15 36
10701 일반 새해 복 많이들 받으세요~! 2 lTaekl 2018.02.14 30
10700 일반 행복한 설 연휴 보내세요~~ 3 file 유비즈 2018.02.14 25
10699 일반 얼레지꽃 2 file 해마천사 2018.02.14 36
10698 일반 새콤달콤한 관계들 2 file 해마천사 2018.02.14 37
10697 일반 새로운 눈을 가지는 여행 1 file 해마천사 2018.02.14 14
10696 일반 과거를 나와 곳곳에 희망을 file 해마천사 2018.02.14 6
10695 일반 꿈을꾸는 일은... 1 file 해마천사 2018.02.14 8
10694 일반 돌나물꽃 1 file 해마천사 2018.02.14 5
10693 일반 나무에게 file 해마천사 2018.02.14 4
10692 일반 요즘 날씨가 너무 춥네요 ㅜㅜ 6 comma 2018.02.13 41
10691 일반 건강검진 받는게 좋네요 5 글로르핀델 2018.02.13 81
10690 일반 넷플렉스 가입했네요 6 하ㅇ룽 2018.02.13 83
10689 일반 웃음과 기쁨이 넘치는 설 명절 보내시길 기원합니다^^ 5 file 응딱 2018.02.13 43
» 일반 먼저 배려하는 마음 4 file 응딱 2018.02.13 37
10687 일반 차량용 캐릭터 ㅎㅎ 1 file 안산테리 2018.02.12 59
10686 일반 강아지와 주인이 좋아하는 이유라는 글을 읽고서 강글레리 2018.02.12 49
10685 일반 자신의 포인트는 어찌 볼까요ㅠㅠ 11 Novbles 2018.02.12 88
10684 일반 나 하나쯤이야 9 file 응딱 2018.02.12 83
10683 일반 지진났을때 느끼셨나요? 7 서풍 2018.02.12 37
10682 일반 우앙...오늘 바람이 장난 아니에요 3 화난냥이 2018.02.11 39
10681 일반 설중매 (雪中梅) 9 file 타임머신 2018.02.10 305
10680 일반 "막상 불이 붙으니 울컥했다" : 김연아가 성화 점화 소감을 밝혔다 4 달림이 2018.02.10 85
Board Pagination Prev 1 ... 5 6 7 8 9 10 11 12 13 14 ... 224 Next
/ 224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