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atest Posts Recent Comments 문의사항 신고하기 이용안내 이벤트 포인트 리스트 공지사항 관리자문의

공지사항

고정공지

(자유게시판에서 질문 금지) 질문하신 유저는 통보 없이 "계정정리" 될수 있습니다.

놀이터 일간 추천 베스트

놀이터 일간 조회 베스트

‘뺨 때리고 발길질까지’…구급대원 폭행 ‘엄중 대응’ ----------

https://www.youtube.com/watch?v=AUoOBfhw0D0

폭행에 대한 판례---

피해자의 신체에 공간적으로 근접하여 고성으로 폭언이나 욕설을 하거나 동시에 손발이나 물건을 휘두르거나 던지는 행위는 직접 피해자의 신체에 접촉하지 않았다고 하더라도 피해자에 대한 불법한 유형력의 행사로서 폭행에 해당될 수 있습니다(대법원 2003. 1. 10. 선고 2000도5716 판결).

https://www.easylaw.go.kr/CSP/CnpClsMainBtr.laf?csmSeq=538&ccfNo=1&cciNo=1&cnpClsNo=1

폭행 후 CCTV 사각지대로 피해자를 옮긴 이유는? 사라진 7분의 진실.. 부산 돌려차기 사건 ---

https://www.youtube.com/watch?v=KPjm471GmHA

「형법」에 따른 폭행죄

------------------단순폭행죄----------------------

 

사람의 신체에 대해 폭행을 가한 경우에는 2년 이하의 징역, 500만원 이하의 벌금, 구류 또는 과료에 처해집니다(「형법」 제260조제1항).

 

존재하지 않는 이미지입니다.

다만, 폭행죄는 피해자의 명시적인 의사에 반해 공소를 제기할 수 없는 반의사불벌죄(反意思不罰罪)에 해당합니다(「형법」 제260조제3항).

 

※ 단순폭행죄와 같이 피해자의 명시적인 의사에 반해 처벌할 수 없는 사건의 경우, 처벌을 희망하는 의사표시의 철회는 제1심 판결의 선고 전까지 할 수 있으며, 처벌 희망 의사표시를 철회한 사람은 다시 고소할 수 없습니다(「형사소송법」 제232조제3항).

 

--------------폭행치상죄(暴行致傷罪)·폭행치사죄(暴行致死罪)

 

존재하지 않는 이미지입니다.

폭행죄, 존속폭행죄 또는 특수폭행죄를 범하여 사람을 다치게 하거나 사망하게 한 경우에는 다음의 구분에 따라 처벌됩니다(「형법」 제257조, 제258조, 제258조의2, 제259조 및 제262조).

 

존재하지 않는 이미지입니다.

사람의 신체를 상해(傷害)한 경우에는 7년 이하의 징역, 10년 이하의 자격정지 또는 1천만원 이하의 벌금

 

존재하지 않는 이미지입니다.

자기 또는 배우자의 직계존속의 신체를 상해한 경우에는 10년 이하의 징역 또는 1천500만원 이하의 벌금

 

존재하지 않는 이미지입니다.

사람의 신체를 상해하여 생명에 대한 위험을 발생하게 한 경우에는 1년 이상 10년 이하의 징역

 

존재하지 않는 이미지입니다.

신체의 상해로 불구 또는 불치나 난치의 질병에 이르게 한 경우에는 1년 이상 10년 이하의 징역

 

존재하지 않는 이미지입니다.

자기 또는 배우자의 직계존속의 신체를 상해하여 불구 또는 불치나 난치의 질병에 이르게 한 경우에는 2년 이상 15년 이하의 징역

 

존재하지 않는 이미지입니다.

단체 또는 다중의 위력을 보이거나 위험한 물건을 휴대하여 사람이나 자기 또는 배우자의 직계존속의 신체를 상해한 경우에는 1년이상 10년 이하의 징역

 

존재하지 않는 이미지입니다.

단체 또는 다중의 위력을 보이거나 위험한 물건을 휴대하여 사람이나 자기 또는 배우자의 직계존속을 상해하여 생명에 대한 위험을 발생하게 하거나 불구 또는 불치나 난치의 질병에 이르게 한 경우에는 2년 이상 20년 이하의 징역

 

존재하지 않는 이미지입니다.

사람의 신체를 상해하여 사망에 이르게 한 경우에는 3년 이상의 유기징역

 

존재하지 않는 이미지입니다.

자기 또는 배우자의 직계존속의 신체를 상해하여 사망에 이르게 한 경우에는 무기 또는 5년 이상의 징역

 

"왜 쳐다 봐! 눈빛이 영.." 이 핑계로 약한 사람만.. -----------

https://www.youtube.com/watch?v=r0VZUU0JvlE&t=96s

길가던 여성 또 '묻지마 폭행'…"여자친구와 헤어져서" ----------------

https://www.youtube.com/watch?v=VPE5osZxIow&t=13s

***<국가기관은 정신건강향상을 위한 외국의 사례들을 참조하여,전 국민들을 정신건강의학과/심리전문과 등 정신건강전문단체와 연계하여 평소에 상담을 받을 수 있도록 제도개선/법률제정 등을 해야 할 것입니다.

국민들이 정신건강의학과/정신건강전문단체 등에 스스로 찾아가서 한 번상담 및 실제 훈련프로그램에 참여하여 훈련을 받을 때마다 얼마의 점수를 주어,그 점수에 따라 어떤 혜택을 주도록 해야 국민들이 정신건강(분노조절장애,화병,조현증,정신분열증,성도착증,우울증,알코올성 치매/알코올 의존증/알코올 중독 등)에 관심을 가지게되고 자기정신(자기마음)을 조절/통제가 가능해 질 것이며, 이는 사회안정과 개인안정을 동시에 해결하는 방법이 될 수 있겠습니다.

혜택을 주는 방법--각종 자격증/공무원 시험,각종 면허/허가(건축허가,장사,사업,공장 운영,운전면허 등등...)를 받을 때 가산점수를 주는 방법 등을 고려할 수가 있습니다.

그리고 정신건강 문제를 중등/고등/대학교육과정에 의무적으로 넣어야 할 것이며,혹은 정신건강전문가들을 중학교/고등학교/대학교에 배치를 한다든지, 한달에 한 번 정도라도 강의및 실제 훈련프로그램에 참여하여 훈련을 한다든지 여러가지 방법이 있을 것입니다.>***

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

---------------------------------------------------------

'아버지뻘' 수유역 공무원 폭행한 20대, 1심 실형 선고-------

https://www.youtube.com/watch?v=_TTIdaqvpVs

이웃집 여성 무차별 폭행‥CCTV 막아서기도 ---

https://www.youtube.com/watch?v=wo97WHqUlkU

영국, 우울증 청소년 8만 명...새 치료 대책 내놔 / YTN--------

https://youtu.be/9rp_XkM4j-8

고독과의 전쟁…영국, '외로움' 담당 장관 임명

https://www.youtube.com/watch?v=HZdpC0FWsoI

교원을 활용한 정신건강 서비스 추진--영극

정부가 교원을 활용한 정신건강 서비스를 추진하는 반면, 민간 자선단체인 ‘The Place to Be’는 교사 대상 정신건강 연수와 학교 상담사 배치를 병행하여 추진하였다. 초등학교에 상담자를 배치하자는 운동은 1995년 6개 학교에서 시작한 뒤 매년 확장하여 2016년에는 921명의 자원봉사자를 활용하여 257개 초등학교와 중등학교에 정신건강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다.

국회에서는 어린 학생들에게 앞으로 성적으로 문란한 내용의 문자메시지나 사진을 휴대폰으로 전송하는 행위, 사이버 폭력 및 거식증 지지 웹사이트의 위험성, 신체와 정신의 질병을 동등하게 생각하는 국민의료보험(NHS)의 목표 설정, 불안·우울과 같은 증상에 대한 수업을 포함하는 개인·사회·보건교육 수업을 의무화하기 위한 국가교육과정 정비 등 정신질환과 정신건강 문제해결을 위해 논의하기 시작했다. 다만, 상담서비스의 제공이란 상담서비스를 전담할 ‘학교 상담사 배치’는 아니라는 것을 알 수 있고, 교사의 업무 부담에 대한 논란이 예상된다.

https://happyedu.moe.go.kr/happy/bbs/selectHappyArticle.do?bbsId=BBSMSTR_000000000216&nttId=7810

자료만 받아갈줄 아는 회원님들께, 개발자님들에게 최소한의 경우는 우리가 피드백으로 보답하는 겁니다

문제가 있던 없던 그동안 고생하신 것을 생각하여 피드백 작성을 부탁 드립니다
­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2541 우리나라 회사가 돌아가는 과정(공무원들 일하는 관정) 포함 file Op 11-24 83
2540 대드는 여고생 결론 file Op 11-24 75
2539 2040년 학생·군인 ‘반토막’…“한국 망했다” 경고 현실로 Op 11-10 38
2538 유네스코고 뭐고 다 때려치셈 file Op 11-03 44
2537 운전 중 시비가 되어 가족들 앞에서 상대 운전자로부터 심한 욕설을 들었습니다. 모욕죄로 처벌할 수 있나요?---- dews 10-11 73
2536 한국이 썩었다는 증거...jpg file dodos 10-10 41
2535 음주운전 20대 '영화같은' 도주극 결말…차량 18대 들이받자 실탄 쏴 검거------- dews 10-10 41
2534 멍청하게 살려면 한글만 쓰고 살라는 20만 유튜버.jpg file dodos 10-06 32
2533 멋지다' file dodos 10-06 25
2532 난리난 호원초 학부모의 새로운 사실 file + 2 anonymous 09-25 62
2531 북서울X협 삥뜯는 부지점장 file anonymous 09-25 31
2530 "무식이 하늘 찌르네"…단톡방 뒷담화도 모욕죄--- dews 08-17 39
2529 살인예고' 글 315건 적발, 작성자 119명 검거 (2023.08.11/---협박죄,살인예비죄,위계에 의한 공무집행방해죄.----- dews 08-17 25
2528 음주운전/묻지마 폭행/살해/살인 등의 문제를 예방하기위해서는, dews 08-17 28
2527 도대체 누구인데 이렇게 숨길려고 하는것인가 file + 1 회탈리카 08-14 53
2526 분당 서현역 묻지마 칼부림 상황 file 회탈리카 08-03 72
2525 압구정역 20대 롤스로이스 마약운전 file + 1 회탈리카 08-03 53
2524 무고당한 선생님 file 회탈리카 08-03 33
2523 오송참사 전날 119신고 file + 1 회탈리카 07-28 38
2522 수산업 종사하는 사람들은 나중에 정부를 욕할 수 없다............. file + 1 회탈리카 07-28 31
2521 국힘 양천구의원 아들, ‘42대 1’ 경쟁률 무시험으로 뚫어 file + 1 회탈리카 07-28 37
2520 종북주사파?? file 회탈리카 07-28 21
2519 미용실 문을 일찍 여는 이유 file dodos 07-22 515
2518 막내직원이 나때문에 퇴사한대..내가 오바임? file dodos 07-22 516
2517 여성 주차장 드디어 사라질 예정 file Op 07-22 533
2516 국가기관은 정신건강의학과와 연게하여 음주운전/묻지마 폭행/살해/살인 등의 문제를 예방 dews 06-25 33
2515 "경적 왜 울려" 거친 욕설 퍼부은 남성 모욕죄로 기소 dews 06-04 64
2514 3일 사이 여성 2명이 죽었다…화병/분노조절장애 치료 dews 06-04 57
2513 사이버 모욕죄는 어떤 경우에 성립하며, 사이버 모욕죄를 범한 경우 dews 05-12 43
2512 "음주운전은 살인"‥가해 운전자 신상공개 추진 dews 05-12 30
» ‘뺨 때리고 발길질까지’…구급대원 폭행 ‘엄중 대응’ dews 05-12 35
2510 변호사 불출석으로 학폭소송 종결된 유족이 쓴 글 file + 1 회탈리카 04-07 40
2509 70대 얼마 뒤 돌아가시니 돈 헛쓰는 것 file 회탈리카 04-06 38
2508 백경란 근황 file + 1 회탈리카 04-02 55
2507 애기 업고 배달하는 사연. file + 2 Op 12-27 100
2506 미친년 중에서도 상 또라이 맘.충 file + 3 회탈리카 11-07 133
2505 한국 결혼 근황 file 회탈리카 05-02 89
2504 언론통제인가 아닌가..... file 회탈리카 05-02 62
2503 일본을 좋와하면서 보수를 욕하는 희안한 사람 file 회탈리카 05-02 54
2502 검찰 정상화 반대 홍보 자료 file 회탈리카 05-02 49
2501 내로남불의 끝판왕 file 회탈리카 05-02 62
2500 "국민 감정까지 통제?" 네이버 뉴스 '화나요' 삭제에 네티즌 '부글' file 회탈리카 05-01 57
2499 맘카페 마녀사냥 어린이집 교사 극단적 선택 file 회탈리카 04-21 66
2498 두산그룹 file 회탈리카 04-18 60
2497 인천 흉기난동 사건 file + 1 회탈리카 04-07 88
2496 이번 광주 건설사고에 대해 말하는 LH 직원 file + 3 회탈리카 01-16 112
2495 5만원 약국 아닌 진짜 약국 file 회탈리카 01-16 81
2494 불의를 보면 무조건 도망가야 하는 이유 file + 1 회탈리카 01-14 90
2493 불쌍한 주 52시간..... file + 1 회탈리카 01-14 95
2492 이걸 이거랑 엮는다고???? file + 1 회탈리카 01-14 79
2491 계속발생 이별 보복 살인 사건 file 회탈리카 01-14 64
2490 남 잘되는꼴 못본다 file 회탈리카 01-14 55
2489 네이버와 10년째 소송 중인 아파트 file 회탈리카 01-12 57
2488 건조 오징어 신발로 밟은 업체 근황 file 회탈리카 01-12 46
2487 직원 30명인데 3년 간 200명 퇴사하게 한 관리소장의 갑질 file 회탈리카 01-08 55
2486 신세계 정용진이 사찰에 민감하고 공산주의 싫다고 한 이유 file 회탈리카 01-08 47
2485 피해 학생 없이 열어버린 학폭위 file + 1 회탈리카 01-08 84
2484 평택 창고 화재로 인해 순직하신 소방관 세 분 file + 1 회탈리카 01-07 55
2483 대전 약국 빌런의 정체 file + 1 회탈리카 01-06 84
2482 만화] 모닝 섹스, 오리지널 섹스 만화 file + 3 트라노 01-05 120
2481 만화] 남자의 계산법 file 트라노 01-05 54
2480 투철한 직업의식의 아파트 관리소장 file + 1 회탈리카 01-05 66
2479 마스크 1장 '5만원' 결제한 약국.."불법 아냐" 환불 거절 file 회탈리카 01-04 53
2478 집행유예 2년??? file + 2 회탈리카 01-04 83
2477 2만 2천 볼트 고압전류에 타버렸다‥38살 예비신랑 김다운 씨의 비극 file + 2 회탈리카 01-04 101
2476 하나님 앞에서 죄 지었어도, 세상 죄 지은 적은 없어 file 회탈리카 01-03 44
2475 70cm 막대로 폭행하고 항문 쑤셔 살해한 스포츠센터 대표 file + 2 회탈리카 01-03 129
2474 동일노동 동일임금 주장의 현실 file 회탈리카 12-28 44
2473 샘 오취리... 근황 file 회탈리카 12-19 81
2472 방역패스에대한 허지웅 발언 file 회탈리카 12-19 60
2471 높으신분들의 백신패스 file + 1 회탈리카 12-16 80
2470 성범죄 무고 상담센터 근황 file 회탈리카 12-16 4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