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오에스매니아

profile
조회 수 251 추천 수 0 댓글 19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Extra Form
URL 링크 http://www.dailian.co.kr/news/view/707515/?sc=naver

그런데 입주민이 비용을 1도 부담 안하는 건 있을 수 없다고 봐요

실버택배 운영 비용을 택배사와 지자체가 왜 내요? 땅파서 장사하나?...


기사에는 아파트 주민들에게도 비용을 부담시킬지 고려 중이라는데 당연히 부담을 시켜야 한다고 봅니다

안그러면 전국 모든 큰 아파트 에서 저걸 도입해서 세금에서 비용 빼먹을텐데...


여튼 빠른 시일내에 해결이 되서 일부 선량한 아파트 주민과 택배 배송기사에게 피해가 안갔으면 하네요.


* 아직 실버 택배 확정이 된건 아닙니다만... 저걸 추진할 확율이 굉장히 높다고 합니다.

Who's 히라사와_유이

포인트: 5919 | 레벨: 4
profile

AIMP SKIN,바탕화면,애니-게임 음악 수집이 취미입니다 ^^


  • profile

    다산신도시 카페 반응이라내요.. 엿 같네요

    162d2c72f3637949a.jpg



  • profile
    1703 2018.04.17 18:20

    이 문제에 더 분노한 게...안전 택배 문제 가 아니라..
    저 곳 주민들의 행태에 분노케 하는..뭐 그런..하하하


  • profile
    히라사와_유이 2018.04.17 18:25
    맞습니다. 다른 사이트(유튜브,각종 대형 커뮤니티 사이트) 가봐도 결국 핵심은 인간이 문제라는 걸 알수 있죠.
  • profile
    로임 2018.04.17 18:52
    같은 기사를 보고 다르게 해석이 가능하군요

    기사는 전국단위 종합 대책을 논의 했다는 내용이고

    현재 문제가 되는 단지는 신도시 특성을 고려해 특정 단지의 특혜가 아니라 지역 고용제도를 이용하는 것이죠. 이게 향후 전국 단위 제도 시행의 롤 모델이 될 겁니다

    그런데 걱정은 되네요

    실버택배 이미 실패한 방법인데 그걸 계속 하겠다는 건 또 다른 문제를 야기 할 가능성이 높다는 겁니다

    확실한건 이제까지 정부와 지자체 건설사가 합작으로 병신 짓한 걸 자인한 겁니다
  • profile
    히라사와_유이 2018.04.17 23:36
    실버 택배 개인적으로 찬성합니다.
    단 제 돈이 들어간다면 반대하구요(추가 세금 혹은 실버 택배 수수료 명목의 관리비 추가 지출 등의 비용 지출)
    나이 많으신 분들도 좀 더 돈도 벌고 지역 고용제도 활성화도 필요하다고 봅니다.

    마지막 줄에 대한 저의 의견은 상당히 다른데요
    일단 건설사는 따지고 보면 법을 어기지 않았습니다.
    정부도 그냥 법에 맞춰서 승인 해준거구요

    물론 법 하나 바꾸면 다 해결이 된다는 건 정답입니다.
    돈 드는 실버 택배 안해도 되죠

    결과적으로 말하자면 이런 법을 모르고 만든 정치인이 문제일까요?
    아마 애초에 알고 있었을 겁니다.
    대충 계산만 해 봐도 이미 답이 나오는데 그걸 놔둔 정치인 놈들이 가장 싫습니다.
    민주당이고 야당 이고 전부 다 싫어요 개씨부랄 정치놈들...

    결론 : 기승전 정치인 개객기

    (먼산)
  • profile
    로임 2018.04.18 00:01
    실버택배 도입 된지 거의 7-8년 됐습니다.

    그런데 주변에 실버 택배 보이던가요?

    왜 정착이 안됐냐면

    첫째. 같은 아파트 입주민 대상으로 뽑았습니다. 그랬더니 어른 행세하기 바뻐서 입주민과 트러블 발생

    둘째. 여름, 겨울 평균 연령 65세 노인들이 활동력 저하로 소형 화물 외에는 배달을 기피하거나 근태가 엉망이 되었습니다.

    국내 정서하고 안맞죠. 길에서 처음 보는 사람한테도 반말 찍찍하면서 너 몇살이냐 하는 판에 잘 될 턱이있나요.

    마인드가 썩었는데 말입니다.

    그리고 건설사 잘못이 크죠. 현행 법에서는 지상 차량 통행을 전제 규정한 높이입니다. 저 법이 제정 될 당시 지상에 차없는 아파트나 건물은 생각도 못 했으니까요.

    그런데 건설사에서 그런 고정관념을 깨고 지상에 차 없는 아파트 만든 겁니다.

    그러면 지하로 차를 다니게 하기 위해선 그 대상 차종에 대한 이해가 필요한거죠.

    하지만 그런걸 무시한 겁니다. 왜냐? 더 남겨 먹어야하니까요.

    법대로 했으니 건설사 잘못 아니다라는 시각 그것에는 동의 못 합니다.

    일반적이지 않은 것을 하려면 일반적이지 않은 기준을 세워야지 일반적이지 않은데 일반적인 기준을 두는게 정상인가요?

    왜 흔히 그러지 않습니까

    와 사람 죽여도 술마시면 감형이고 집행유예네

    와~ 만원 훔친 놈이 100억 훔친 놈보다 더 징역 오래 사네

    그런 말도 하면 안되죠.

    재벌은 법 안에서 무죄를 받고 나오거나 감형 할 수 있는 범위 안에서 받은 겁니다.

    동의 하시겠어요?

    1차 책임은 건설사 무조건 100프로구요.

    그 다음에 법 정비에 소홀한 정부와 지자체 순입니다.

    입주민이요? 아무 죄 없습니다. 제발 욕 좀하지 마세요.

    우리나라는 그놈의 '왜냐하면'에서 못 벗어나면 언젠가 망 할 겁니다.

    제발 '그럼에도'라는 사고를 가진 세상이 되었으면 좋겠습니다.
  • profile
    히라사와_유이 2018.04.18 00:21
    시각 차이야 사람마다 어느 정도 있으니 다른 건 다 이해 하겠는데 입주민 욕 하지 말라는 건 당채 이해가 안되네요
    그 사람들이 솔직히 잘한 건 없잖아요
    계약직인 택배 배송기사에게 돈 못주니까 니들 자비로 개조하던지 알아서 해 하고 출입을 막는게 정상적인 행동은 아니죠
    그거 하나 만으로도 욕 들을 만 합니다.
    갑질 당하는 것 만큼 서러운 게 없다는 걸 제가 당해봐서 잘 알죠 아마 그래서 다들 많은 영상을 시청한 또는 그 사건을 접하신 분들이 그렇게 아파트 주민들의 행위에 분노하는 거라고 봅니다.
  • profile
    로임 2018.04.18 00:29

    지상에 차없는 아파트 도입 되고 시공된게 2005년 정도 됩니다.(좀 더 찾아보니 98년부터 시작됐네요)

    벌써 13년째 입니다.

    그런 과정 중에 무슨 일이 있었는지 아시나요?

    차가 없다는데 차가 다니고 있습니다.

    그리고 사고가 끊임없이 발생 했습니다.

    아~ 차 없는 안전한 아파트라 했는데 차가 다니네. 이보세요 차 다니면 안되죠 하니

    아~ 누구네 아비요 누구네 아들이요 누구네 가장이 택배하는데 차 못 들어가면 개고생이오~
    아~ 누구네 아비요 누구네 아들이요 누구네 가장인 이삿짐 차 못 들어가면 개고생이오~~

    닥치고 차 다니게 하셈!!!

    그렇게 참고 산지 13년입니다.

    입주민 호구된거죠. 지상 공원 아파트라고 프리미엄 어쩌구 명품 어쩌구하면서 주변시세보다 비싸게 분양했는데

    입주민은 재산권 행사도 제대로 못합니다.

    그놈의 누구 집 새끼들 때문에...

    당장 고깃집가서 중량 속이나 안속이나 눈에 쌍심지 켜는 사람들 천진데 이런건 내가 사는 아파트도 아닌데 내 일도 아닌데 거참 인간 야박하네하고 손가락질하죠.

    다산신도시 초기 택배 공지도 그게 크게 문제 되나요?

    단지 명품프리미엄 뭐시기 미사여구 쓴게 답니다.

    그 나머지 내용은 일반적인 택배사에서 고객한테 약속한 계약 사항에 대한 언급이고


    주민들이 더이상 이딴식으로 재산권 박탈 당하며 못 살겠다.


    택배사, 건설사 니들이 책임지라고 실력 행사 한 겁니다.


    막말로 스텔라 데이지 호는 침몰했는데 멀어서 못 구하고

    세월호는 가까워서 그 세월과 그 희생과 그 돈으로 구하는건 당연한거고


    거기에 대고 세월호 유가족한테 세금 도둑이니 해상 교통사고 주제에 뭘 따져 이렇게 얘기하는게 맞나요?


    철없는 10대들이 이용하는 커뮤니티에서 이런 반응 나오면 세상을 모르네. 생각이 없네 하겠는데


    나이대도 있는 커뮤니티에서 얼마나 오랫동안 곪아있던 문젠데 그렇게 미사여구 하나로 말꼬리 잡기하며 매도하는지 정말 이해가 안가네요.

  • profile
    히라사와_유이 2018.04.18 12:51

    네 그래서 그 오래된 13년이나 된 사건이 해결이 됐나요?
    건설사가 잘못 됐다고 하셨는데 그럼 법을 바꾸어서 제 2의 제 3의 피해자가 안나오도록 하면 되는 거구요.
    법을 못 바꾸면 다른 해결 방안을 내 놓으면 되는 겁니다.
    정치인을 바꿔서 법을 재정하도록 한다던지 그래도 당채 방법이 없으면 그냥 이대로 살던지...
    싸우자는 게 아닙니다.

    현 문제에 대한 의견등을 듣고 해결법 등을 생각해 보자고 글 쓴거 였는데...

    그리고 세월호 유가족 이야기는 뜬금 왜 나오는 지 당채 이해를 못하겠네요
    이 사건 하고 뭐 연관이 있나요?
    (개인적으로 세월호 사건 빨리 진상 규명이 됐음 좋겠네요)

    그리고 말꼬리 잡기를 한다고 하는데 말꼬리 잡기를 했으면 이렇게 글을 적게 쓸까요?
    싸우자고 리플 다는게 아닙니다. 의견을 표한하고 사람들 마다 생각이 다른데 모든 사람이 나의 의견에 동의 할수는 없는 거죠
    심지어 친구도 나와 생각이 다릅니다.
    내 가족도 마찮가지구요

    다시한 번 말씀 드리지만 싸우려고 리플 단게 아닙니다.
    제 의견 표시 한건데 기분 나쁘셨다면 사과 드리겠습니다.

  • profile
    로임 2018.04.18 13:04
    님하고 싸울 꺼리도 아니고 싸울 이유도 없는 것 같구요.

    해결이 왜 안됐냐구요? 왜 법 안바꾸냐구요?

    지금 일반 대다수 국민들이 사건을 제대로 들여다 보지도 않고 입주민들 비난만 하니

    그냥 책임져야 할 당사자들은 다 뒤로 빠지고 방관했던거죠.

    사람들 기억이란게 참 우스운게

    몇해 전에 차 없는 아파트에서 차에 치여 죽은 아이 사건이있었는데

    그때 반응들이 아파트 단지에 차 다니는거 애 키우는 입장에서 너무 불안하네 어쩌내

    법으로 아파트 단지 사고도 처벌해야하네 마네 난리도 아니었습니다.

    그것만 있나요. 지금처럼 택배차 진입 금지로 뉴스에 나왔던 단지가 있습니다.

    그때는 택배사에서 어떻게 한 줄 압니까

    걸어서 배달하라고 기사들한테 강제했습니다.

    지금은 택배사에서 거부하니 어쩌니하죠. 웃기는 소립니다.

    원래 지들이 단가 후려처서 생긴 문제 그리고 근무환경 열악한거 다 무시하고 밀어부첬던 놈들입니다.

    택배비 일반인이 접수하면 3-4천원 기본 받습니다. 쇼핑몰에도 정당하게 그정도 받으면

    2인 1조로 배달해도 됩니다. 그러면 훨씬 근무 강도 낮아지고 급여도 상승합니다.

    그런데 지금은 원래 인도밖에 없는 아파트에 차 못 들어오게 한다니까

    갑질이랍니다.

    얼마나 간사고 드러운 경우입니까

    그리고 세월호 얘기는 비유죠.

    다산신도시 주민들이 재산권 행사하는게 갑질이면

    민간 해운 업체 배 타고 여행가다 사고난 걸로 정부 책임이다하는 것도 갑질인 겁니다.

    그런데 그런게 생각 안하죠.

    어쨌든 국토부 종합대책 안 내용 잘 보세요. 건설사, 지자체, 정부 모두 불려 나온 자립니다.

    전에는 저런거 하지도 않았습니다.

    다신신도시 주민들이 저렇게 강하게 저항하니까 이제 정부에서 움직인 겁니다.

    앞으로 다른 차 없는 아파트 주민들 감사하게 여기며 살아야 할 겁니다.

    진짜 제일 열받는 건 알고 산거 아니냐고 하는데

    현기차는 매일 급발진에 에어백 미전개로 도배가 되는데 왜 현기차를 그렇게 사는지

    급발진해서 죽어도 알고 산거 아니냐 하면 땡인 듯합니다.

    도대체 이젠 누구한테 책임을 물어야 하나요?
  • os
    mania
    이성인 2018.04.18 11:24
    아파트 택배비를 세금으로 내준다는 거 자체가 이해가 안 돼요..
  • profile
    히라사와_유이 2018.04.18 13:07
    http://news.nate.com/view/20180418n10363
    뭐 저도 리플에 있는 분들하고 같은 의견이지만 정부(국토교통부)도 오죽 답답했으면 꺼낸 카드가 세금으로 운영하는 실버 택배인지...
    마지막 수단으로 아파트에서 무인 택배를 하면 될거 같기도 한데 그것도 아마 싫다고 할거 같네요
  • profile
    히라사와_유이 2018.04.18 15:20 Files첨부 (1)

    1.jpg



    정리 : 다산신도시 주민들도 돈 내야함... 검토중임...

  • profile
    제비날다 2018.04.18 16:57
    국민 세금은 보는게 임자인가요
    개 미친 이론이네요 입주자가 부담해야지 혜택도 없는 3자가 왜 비용을 부담하나요
    대규모 행정소송이라도 해야 할듯
  • profile

    http://www.ggilbo.com/news/articleView.html?idxno=501527

    162d7e895f4d9f.jpg



  • profile
    티피 2018.04.18 22:02
    입주민들 마인드가 참 거지같네요. 저런데는 택배배송 불가지역으로 설정해야 합니다. 택배받을 자격도 없는 인간들이네요.
  • profile
    캡틴하록 2018.04.19 09:13
    거지같은 아파트에 쓸데없는 세금이 들어가는군요.
  • profile

    http://m.news.naver.com/read.nhn?sid1=101&oid=032&aid=0002864891&mode=LSD

    스냅2.jpg



  • profile

    162dd1cd806491fff.jpg


    다산신도시 떡락한 결정적 이유...

밀리터리 게시물


자유 게시판

자유로운 글작성

List of Articles
번호 분류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10990 일반 당연히 해야 할 일! 3 file 응딱 2018.04.19 55
10989 일반 원엠프 스킨 필요하신 분은 가셔서 받으세요(링크) 7 file 히라사와_유이 2018.04.18 95
10988 일반 CJ 이것들을 그냥... 9 로임 2018.04.18 180
10987 일반 공정함을 상징하는 눈가리개 6 file 응딱 2018.04.18 133
10986 일반 열 받네요. 7 file 로임 2018.04.17 196
» 불편 다산신도시 택배 사건 결말(4.19일 근황 리플... 다산 주민 패배) 19 히라사와_유이 2018.04.17 251
10984 일반 생애 첫 노트북 분해 - 서머 구리스 작업 10 file 네오인리 2018.04.17 200
10983 정보 4. 17 화요일 [고발뉴스 조간브리핑] 1 아이콘 2018.04.17 38
10982 정보 [오늘의 운세] 4월 17일 화요일 (음 3월 2일) 아이콘 2018.04.17 24
10981 일반 미래가 없는 현재 file 응딱 2018.04.17 76
10980 일반 자료실에 aimp 스킨 같은 거 올려도 되나요?(이미지 다수 주의) 1 file 히라사와_유이 2018.04.17 57
10979 일반 너무 오래만에 들어왔습니다.로그인도 열번이상 시도해서 겨우 로그인했습니다. 3 박기사 2018.04.16 61
10978 일반 레?쯔님 자료는 T 로 가서 받으셔야 할것 같습니다 4 Op 2018.04.16 404
10977 정보 4. 16 월요일 [고발뉴스 조간브리핑] 2 아이콘 2018.04.16 50
10976 정보 [오늘의 운세] 4월 16일 월요일 (음 3월 1일) 2 아이콘 2018.04.16 26
10975 일반 원한다면 무엇이든지 될 수 있다 2 file 응딱 2018.04.16 47
10974 일반 한진항공 25 file 강글레리 2018.04.15 235
10973 일반 여기에 할아버지들 너무 많은것 같에요 10 늙은이최영순 2018.04.15 211
10972 불편 요청게시판에 요청해도 제일 않찾아주는 곳이 바로 2 늙은이최영순 2018.04.15 96
10971 동영상 인크레더블 2 INCREDIBLES 2 3차 공식 예고편 1 회탈리카 2018.04.15 39
10970 일반 이것 괜찮네요. 2차사고 방지 5 1703 2018.04.15 137
10969 불편 티카페 레?쯔님 자료에 이게 있었나요 ...? 3 file Op 2018.04.15 305
10968 일반 레xx님 os 티카페로 퍼가신 분 보세요 !! 4 file 발자욱 2018.04.15 360
10967 일반 티카페 만한곳 없는것 같습니다. 3 우세바리 2018.04.15 246
10966 일반 티카페 열렷습니다. 10 우세바리 2018.04.14 355
10965 일반 밝혀진 혜경궁 김씨 계정 (08_hkkim) 입니다 5 file Op 2018.04.14 204
10964 정보 윈10RS4 17133 7 빙그레 2018.04.14 290
10963 일반 에스매니아가 훨씬더 8 샬롬쭌 2018.04.14 221
10962 일반 다산신도시 택배 16 1703 2018.04.13 204
10961 일반 오매 실시간 검색어 작업 중 7 file Op 2018.04.13 101
10960 동영상 그녀의 이름은 디토 (Dytto) 3 회탈리카 2018.04.13 82
10959 일반 사랑합니다 file 해마천사 2018.04.13 29
10958 일반 남녘에서 온 선물 file 해마천사 2018.04.13 34
10957 일반 봄이 오는 것은 file 해마천사 2018.04.13 9
10956 일반 서양산딸나무 꽃 file 해마천사 2018.04.13 19
10955 일반 소녀 file 해마천사 2018.04.13 22
10954 일반 명의(名醫) file 해마천사 2018.04.13 26
10953 일반 오늘은 13일 금요일 6 acemk2 2018.04.13 45
10952 일반 기계식 키보드 개이득 5 file 아카 2018.04.13 116
10951 일반 오늘은 즐거운 불금입니다 ㅎㅎ 1 코렐매니아 2018.04.13 16
10950 일반 다비드상의 코 1 file 응딱 2018.04.13 41
10949 일반 이를 악물고 참았습니다 3 file 응딱 2018.04.12 157
10948 사랑 여보 , 당신의 목소리를 들을 수 있다면 -홍여사- 2 달림이 2018.04.12 74
10947 일반 한글2018 덴당 9 file 로임 2018.04.12 298
10946 일반 KF94 3 강글레리 2018.04.11 80
10945 일반 WIM파일을 왜 웜(WORM)이라고 부르는건지... 7 수수ㅋ 2018.04.11 126
10944 일반 티카페 재오픈예정 11 우세바리 2018.04.11 242
10943 일반 심심해서 식물 기르는 중입니다. 7 file 히라사와_유이 2018.04.11 81
10942 일반 어제는 저만 접속이 안되었나요? 계속 접속이 안되던데 5 f포메이션 2018.04.11 77
10941 일반 엘리베이터에 갇혔다 나왔네요 ㅎㅎㅎ 7 글로르핀델 2018.04.11 78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221 Next
/ 221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