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atest Posts Recent Comments 문의사항 신고하기 이용안내 이벤트 포인트 리스트 공지사항 관리자문의

공지사항

고정공지

(자유게시판에서 질문 금지) 질문하신 유저는 통보 없이 "계정정리" 될수 있습니다.

Warning!  자유 게시판에서 질문을 하시면 바로 강퇴 됩니다.
분류 :
일반
조회 수 : 146
추천 수 : 0
등록일 : 2018.08.22 06:50:25
글 수 14,218
URL 링크 :


행복 수요일 좋은 아침입니다.

한주의 중간 수요일 이네요~

오늘도 힘차게 하루 출발하시고

웃는 일 많은 하루 보내세요^^



은혜를 갚은 개


은혜갚은 개.jpg


기찻길이 지나가는 작은 시골에서
한 농부가 열심히 밭을 일구고 있었습니다.
일하던 농부는 이제 해도 뜨겁고 허기도 져서
식사하고 잠시 쉴 생각으로 그늘에 앉아
집에서 만든 도시락을 열었습니다.

그런데 평소 보지 못한 개 한 마리가 달려와 
농부를 향해 맹렬히 짖어대었습니다.
배가 고픈가 싶어 음식을 조금 던져주었지만
거들떠보지도 않고 짖기만 하는 것이었습니다.
의아해하던 농부가 자세히 보니 개는 
기찻길 한쪽과 농부를 번갈아 보며 
짖어대었습니다.

"기찻길 저쪽에 뭐가 있는 거니?"

호기심이 생긴 농부가 기찻길 쪽으로 다가가자
개는 농부를 안내하듯이 앞장서서 뛰었습니다.
개를 따라간 농부는 깜짝 놀랐습니다.
한 소녀가 철로에 발이 끼어 움직이지 못하고 있었고,
멀리서는 기차가 달려오고 있었습니다.

농부는 서둘러 소녀를 도와 발을 빼주었습니다.
소녀의 발에 상처가 조금 남았지만
다행히 기차가 가까이 오기 전에 
피할 수 있었습니다.

"너희 집 개가 똑똑해서 정말 다행이구나.
이 개가 아니었으면 큰일 날 뻔했어."

그러자 소녀가 농부에게 말했습니다.
"우리 집 개가 아니라 조금 전 처음 본 개에요.
굶주린 것 같아서, 가지고 있던 빵과 물을 
조금 나누어 주었더니 계속 따라오고 있었어요.
덕분에 살았네요. 정말 고마운 개에요."

================================================

동물들의 사랑에는 계산이 없기에 배울 것이 있습니다.
때로는 빵 한 조각처럼 작은 사랑이라도
그 안에 진심이 담겨 있으면 동물들은 
은혜를 갚기 위해 본인들의 목숨도 
마다하지 않습니다.


# 오늘의 명언
동물을 대하는 태도를 보면 그 사람의 본성을 판단할 수 있다.
– 임마누엘 칸트 –
 

출처:따뜻한 하루
이전글 다음글

아버지

2018.08.22
08:34:04

도움을 받은 개가 정말 큰 은혜를 갚은것 같습니다...!!!

회탈리카

2018.08.22
09:01:14
profile

은혜를 갚은 고양이도 소개해주세요

취람

2018.08.22
10:15:03

좋은 글 감사합니다. 항상 고맙게 생각합니다. ^^

그렇데 눈이 아파요 글씨가 너무 밝아서 ㅠ.ㅠ

프리네

2018.08.24
00:56:12

동물들의 사랑엔 계산이 없다라는 말이 와닿네요....정말로 미련할 정도로 헌신적 사랑을 합니다.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불편 ※ 박제 (댓글도배) 리스트 ※ (Updated 2019-08-21) [14] file 은소라 2019-08-13 2103
공지 정보 오에스 매니아 [ OSManias ] 게시판 및 댓글 이용 안내 [ V : 3.0 ] UzinSG 2019-04-30 2792
공지 정보 오에스 매니아 [ OSManias ] 게시판 이용 안내 [ V : 3.0 ] UzinSG 2019-04-30 2071
공지 불편 오매에서 주관적인 댓글 작성하지 마세요 [56] file Op 2019-04-10 2901
5878 일반 푸른 숲이 되고 싶은 오늘 [1] file 해마천사 2018-08-24 34
5877 일반 백일홍 [1] file 해마천사 2018-08-24 43
5876 일반 숨은 손 [1] file 해마천사 2018-08-24 38
5875 일반 40년간 지켜온 섬 [2] file 응딱 2018-08-24 110
5874 일반 아! 힘들다^^ [9] 강글레리 2018-08-24 128
5873 일반 드디어 글 작성이 가능해졌네요. [6] 검은날개 2018-08-23 91
5872 일반 블랙으로 바뀌니 먼가 새로워보이네요 [9] 컴맹꽁 2018-08-23 93
5871 일반 허리케인이 태평양을 건너 태풍이 되는 경우 [4] file 시장돌이 2018-08-23 173
5870 일반 태풍 '솔릭'과 '시마론'의 후지와라 효과 [3] file 시장돌이 2018-08-23 126
5869 일반 월드비전이 뭐하는 곳인가요? [6] file 시나브로 2018-08-23 144
5868 일반 태풍 조심하세요~~~ [3] 코렐짱짱 2018-08-23 48
5867 일반 나머지 조금씩 만지고 있습니다 [30] file Op 2018-08-23 202
5866 일반 마음의 평안 [3] file 응딱 2018-08-23 49
5865 일반 지금 가독성 어떤가요 ...? [38] Op 2018-08-22 428
5864 일반 BMW가 천대받는 날이 올줄이야... [5] 하ㅇ룽 2018-08-22 118
5863 일반 안전불감증 [1] 강글레리 2018-08-22 73
5862 일반 리뉴얼 하시고 화면 글자가 안보입니다. [3] 청학 2018-08-22 106
5861 일반 게시판 일부가 안보여요..... [3] stop 2018-08-22 81
5860 일반 태풍 [2] 강글레리 2018-08-22 53
» 일반 은혜를 갚은 개 [4] file 응딱 2018-08-22 14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