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atest Posts Recent Comments 문의사항 신고하기 이용안내 이벤트 포인트 리스트 공지사항 관리자문의

공지사항

고정공지

(자유게시판에서 질문 금지) 질문하신 유저는 통보 없이 "계정정리" 될수 있습니다.

Warning!  자유 게시판에서 질문을 하시면 바로 강퇴 됩니다.
분류 :
일반
조회 수 : 131
추천 수 : 0
등록일 : 2021.12.15 01:26:23
글 수 21,850
URL 링크 :

 

만치닐 나무의 유혹

나무.jpg


미국의 플로리다에서부터 카리브해,
북중미에 분포하고 있는 만치닐 나무는
풍성한 나뭇잎과 더불어 최대 15m까지
성장합니다.

그 때문에 방풍림에 최적화되어 해변 도시에
널리 심겨 있으며 만치닐 나무의 목재는
단단하고 조밀해서 배나 가구를
만드는 데 이용됩니다.

게다가 먹음직스럽고 향기로운 냄새가 나는
사과 모양의 작은 열매는 이 나무를
더욱 매혹적으로 만들어 줍니다.

구아버와 비슷한 달콤한 향이 나는 열매는
속을 갈라 보면 더욱 향긋한 향기에
한 입 베어 물지 않고는 못 배긴다고
합니다.

그런데 이 열매를 먹는 순간,
목숨을 잃을 수 있습니다.
피부에 열매의 즙이 몇 방울 닿기만 해도 물집이 생기고
극심한 통증을 느끼게 되는 강력한 독을 가지고 있어
카리브해 지역의 원주민들은 이 수액을 이용해
독화살을 만들기도 했습니다.

때문에 만치닐 나무에는
POISONOUS, DO NOT TOUCH!
(
독성이 있으니, 만지지 마시오!)의 팻말이 있는데
나무를 위한 것이 아닌 사람을 위한
경고 문구입니다.

=============================================

3
초 기억력이라 불리는 물고기도
미끼임을 알더라도 덥석 물지 않습니다.
그러나 사람은 탐스러운 유혹 앞에서
아무 의심 없이 덥석 물어버리다가
화를 당하기도 합니다.

또는 야금야금 뜯어먹다
결국 바늘에 걸려 잡히는 물고기처럼
미끼인 것을 알면서도 빠져나오지 못하고
계속해서 유혹에 빠지기도 합니다.

이처럼 유혹은 언제나 경계하고
이길 수 없다면 피하는 것이
현명한 방법일 수 있습니다.



# 오늘의 명언
다른 사람이 유혹을 받아 쓰러진 곳이면
당신도 그 자리에서 쓰러질 수 있다는 사실을
항상 염두에 두라.
– 오스왈드 챔버스 –

 

 

출처:따뜻한 하루

 

이전글 다음글

비가오면

2021.12.15
01:37:49

달콤한 유혹은 어쩔 수 없습니다.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sort 조회 수
공지 불편 ※ 박제 (댓글도배) 리스트 ※ (Updated 2019-08-21) [14] file 은소라 2019-08-13 2231
공지 정보 오에스 매니아 [ OSManias ] 게시판 및 댓글 이용 안내 [ V : 3.0 ] UzinSG 2019-04-30 2888
공지 정보 오에스 매니아 [ OSManias ] 게시판 이용 안내 [ V : 3.0 ] UzinSG 2019-04-30 2173
공지 불편 오매에서 주관적인 댓글 작성하지 마세요 [56] file Op 2019-04-10 3022
21278 일반 건기철 벼 농사 시작~ 필농군 2021-12-27 54
21277 일반 차량 냉각수 관리 Op 2021-12-27 55
21276 일반 잃어버린 지갑 file 응딱 2021-12-27 50
21275 일반 행복한 크리스마스 보내세요^^ [2] file 응딱 2021-12-25 51
21274 일반 노을 맛집 file 감자맨 2021-12-24 28
21273 일반 Merry Christmas and Happy New Year [2] 필농군 2021-12-24 71
21272 일반 성공의 방법, 열정과 집중 file 응딱 2021-12-24 48
21271 일반 최고의 지혜자 [1] file 응딱 2021-12-23 62
21270 일반 주차를 잘못한 제가 과실이 100%입니다. [1] file 회탈리카 2021-12-22 73
21269 동영상 보이스피싱 웃음 터져서 역관광 참교육 ㅋㅋㅋㅋㅋ [1] 트라노 2021-12-22 94
21268 일반 촌동네 사진 한장 입니다 [2] file 필농군 2021-12-22 81
21267 일반 자기 얼굴에 책임을 져야 한다 [1] file 응딱 2021-12-22 183
21266 일반 밀린 월세 file 응딱 2021-12-21 65
21265 일반 바다가 바다인 이유 file 응딱 2021-12-20 94
21264 일반 [한국어 패치] O&O Defrag Server 25.4.7405 [3] file pCsOrI 2021-12-19 220
21263 일반 22호 태풍 지금 이시간~ file 필농군 2021-12-18 79
21262 일반 잠시 멈추고 주위를 둘러보자 file 응딱 2021-12-17 48
21261 일반 아프리카 사자의 꿈 file 응딱 2021-12-16 55
21260 일반 즐거운 성탄과 새해 福 많이 받으세요 필농군 2021-12-15 33
21259 일반 죽으면 늙어야함을 ,,, [1] 필농군 2021-12-15 63
21258 일반 날이 갑자기 추워집니다. [2] file Op 2021-12-15 84
» 일반 만치닐 나무의 유혹 [1] file 응딱 2021-12-15 131
21256 정보 안녕하세요 오피 입니다. [2] Op 2021-12-14 83
21255 일반 관용의 리더십 file 응딱 2021-12-14 54
21254 일반 오~!! 어제까진 로그인안되더니~!! [1] 낭만덕후 2021-12-13 58
21253 일반 음식은 추억이다 file 응딱 2021-12-13 50
21252 일반 패배의 원인 [1] file 응딱 2021-12-10 97
21251 일반 새로운 변화를 위해 필요한 것 file 응딱 2021-12-09 59
21250 일반 자기중심적인 사람이 되지 말자 file 응딱 2021-12-08 46
21249 일반 기적이란 걸 팔지 않는단다 [1] file 응딱 2021-12-07 80
21248 일반 날씨가 춥습니다 ㅎㅎ [1] 코렐짱짱 2021-12-06 91
21247 일반 최대 실수는? file 응딱 2021-12-06 95
21246 일반 힘들었던 2021년도 이제 20일 남았내요 [1] 백호 2021-12-04 95
21245 일반 거짓과 진실 앞에서 [1] file 응딱 2021-12-03 192
21244 일반 어릴 적 신발 file 응딱 2021-12-02 71
21243 고마움 이제야 들어왔네요~ [4] 감자맨 2021-12-01 107
21242 일반 축하합니다. 감사합니다. [2] 희망천사 2021-12-01 94
21241 일반 Oxi day file 응딱 2021-11-30 78
21240 일반 촌동네 아침들판~ [1] file 필농군 2021-11-29 92
21239 일반 재 오픈을 축하드립니다^^ 응딱 2021-11-28 64
21238 일반 사랑하는 내 아들 파코에게 file 응딱 2021-11-28 62
21237 일반 드디어 재오픈인가요? 모두 잘계셨나요~^^ [3] 컴닥공 2021-11-27 104
21236 일반 아버지의 비밀 노트 [1] file 응딱 2021-11-26 83
21235 정보 도어락 스마트폰 등록방법 Op 2021-11-25 101
21234 일반 잠시 회원을 받습니다. [1] Op 2021-11-25 85
21233 일반 오메가 다시 열렸군요 백호 2021-11-25 392
21232 일반 세 가지의 벌 file 응딱 2021-11-25 57
21231 일반 메리 크리스 마스 입니다^^* 필농군 2021-11-24 77
21230 일반 어려울수록 초심으로 돌아가자 file 응딱 2021-11-24 75
21229 일반 어디서 와서, 어디로 가는가 [1] file 응딱 2021-11-23 108
21228 일반 촌동네 석양~ file 필농군 2021-11-22 43
21227 일반 말의 세 황금문 file 응딱 2021-11-22 14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