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atest Posts Recent Comments 문의사항 신고하기 이용안내 이벤트 포인트 리스트 공지사항 관리자문의

공지사항

고정공지

(자유게시판에서 질문 금지) 질문하신 유저는 통보 없이 "계정정리" 될수 있습니다.

Warning!  자유 게시판에서 질문을 하시면 바로 강퇴 됩니다.
분류 :
일반
조회 수 : 13
추천 수 : 0
등록일 : 2022.08.22 02:30:37
글 수 21,659
URL 링크 :

 

사랑이 담긴 말 한마디


사랑.jpg

 

 

미국의 '앤 그루델'은 어린 시절
구순구개열 장애로 인해 학교 친구들과
거의 대화를 하지 않는 소녀였습니다.

지금은 병원에서 수술이 가능하지만
앤이 자랄 때만 해도 구순구개열 수술은
힘든 일이었습니다.

간혹 친구들이 그녀의 입술에 관해 물으면
사고로 생긴 상처라고 거짓말했습니다.
삐뚤어진 입과 부정확한 발음을 타고났다는 것은
앤에게 끔찍하기만 했습니다.

그래서 늘 우울증에 시달리며
부모를 원망하고 친구를 기피하면서 살게 되었는데
앤은 이 세상 모든 사람이 자기를 싫어한다고
생각하며 자랐습니다.

그런데 하루는 앤이 다니던 학교에서
속삭임 검사(The Whisper Test)라는 것을 시행했습니다.
검사는 칸막이를 치거나 학생이 한쪽 귀를 막은 채,
선생님이 작게 말하는 소리를 따라 말하게 하는 것으로,
학생들의 집중력을 살피는 검사였습니다.

선생님은 '하늘이 파랗다', '바람이 시원하다' 등의
간단한 문장을 말했고 학생 대부분은 정확하게
큰 소리로 따라서 말했습니다.

앤은 이 간단한 검사에 누구보다 집중했습니다.
자신의 어눌한 발음 때문에 선생님이 '뭐라고 했지?'라고
말하게 되는 것이 걱정되었기 때문입니다.

그런데 선생님은 다른 학생들에게 하던 말과
전혀 다른 말을 했습니다.

"
네가 내 딸이라면 얼마나 좋을까?"

이 말에 충격을 받은 앤은 선생님의 말씀을
반복하는 대신 물었습니다.

"
선생님, 정말이셔요?"

그러자 선생님은 앤에게 인자한 목소리로
다시 대답했습니다.

"
그럼 그렇고 말고 나는 정말 네가
나의 딸이었으면 좋겠어!"

선생님의 말 한마디가 앤의 인생을 바꾸었습니다.
앤은 이후 자기의 장애로 마음에 상처받지 않으려고 노력했고
결국 나중에는 미국의 저명한 심리학자가 되어
사람들의 마음을 살피게 되었습니다.

===================================================


위로가 됩니다.
기쁨이 됩니다.
슬픔을 나눕니다.
의지가 됩니다.
감동을 줍니다.
세상을 바꿉니다.

진심을 담은 한마디 말은 우리가 생각하는
그 이상의 힘을 가지고 있습니다.



# 오늘의 명언
말도 아름다운 꽃처럼 그 색깔을 지니고 있다.
E.리스 –

 

출처:따뜻한 하루

 

이전글 다음글

고고맨

2022.08.23
20:10:54

마음을 살피는 이야기네요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불편 ※ 박제 (댓글도배) 리스트 ※ (Updated 2019-08-21) [14] file 은소라 2019-08-13 568
공지 정보 오에스 매니아 [ OSManias ] 게시판 및 댓글 이용 안내 [ V : 3.0 ] UzinSG 2019-04-30 1405
공지 정보 오에스 매니아 [ OSManias ] 게시판 이용 안내 [ V : 3.0 ] UzinSG 2019-04-30 699
공지 불편 오매에서 주관적인 댓글 작성하지 마세요 [55] file Op 2019-04-10 1164
21503 일반 벌써 추석이네요 가을의시 2022-09-08 6
21502 일반 적장에 대한 존경심 file 응딱 2022-09-07 23
21501 일반 우리 엄마의 직업은? file 응딱 2022-09-06 21
21500 일반 가시와 같은 사람 file 응딱 2022-09-05 17
21499 정보 접지튜닝이 정말 필요할까?? Op 2022-09-02 20
21498 일반 내가 꿈꾸는 세상 file 응딱 2022-09-02 24
21497 일반 두 개의 돌멩이 file 응딱 2022-09-01 18
21496 일반 달콤한 유혹 file 응딱 2022-08-31 32
21495 일반 왜 나에게 이런 일이 일어났을까? file 응딱 2022-08-30 21
21494 일반 나라에 꼭 필요한 인재 file 응딱 2022-08-29 17
21493 일반 절벽에 뿌리를 내리다 [1] file 응딱 2022-08-26 79
21492 일반 술 항아리 채우기 file 응딱 2022-08-25 33
21491 일반 성공한 사람, 실패한 사람 file 응딱 2022-08-24 29
21490 일반 오매에 이제 신경 좀 쓸께요 [1] Op 2022-08-23 55
21489 일반 부부의 싸움 기한 [1] file 응딱 2022-08-23 30
» 일반 사랑이 담긴 말 한마디 [1] file 응딱 2022-08-22 13
21487 일반 직립보행 하는 강아지 [1] file 응딱 2022-08-19 36
21486 일반 다음에 다시 만나자 file 응딱 2022-08-18 34
21485 일반 사람이 사는 이치는 정직이다 file 응딱 2022-08-17 28
21484 일반 0원의 가치 file 응딱 2022-08-16 18
21483 일반 또 비가 오기 시작했네요. [2] 아하이요 2022-08-13 83
21482 일반 세 가지 실패 file 응딱 2022-08-12 15
21481 일반 마지막까지 남은 사람 file 응딱 2022-08-11 16
21480 일반 이 꽃 이름이 뭐예요? file 응딱 2022-08-10 16
21479 일반 완벽한 배우자 [1] file 응딱 2022-08-09 37
21478 일반 행복이란? file 응딱 2022-08-08 43
21477 불편 와... 진짜 덥네요 Op 2022-08-04 24
21476 일반 휴가 다녀 오겠습니다. [2] 응딱 2022-07-29 139
21475 일반 꽃잎이 떨어져 바람인가 했더니 세월이더라 file 응딱 2022-07-29 89
21474 일반 이 사람은 누구일까요? file 응딱 2022-07-28 45
21473 일반 세상에서 가장 행복한 사람은? file 응딱 2022-07-27 77
21472 일반 연알못 특 감동천지 2022-07-26 10
21471 일반 북한이 줄 수 있는 최고의 공포 감동천지 2022-07-26 16
21470 일반 친오빠의 문자... 감동천지 2022-07-26 20
21469 일반 남녀가 여름되면 공통적으로 찾는것들 5위 감동천지 2022-07-26 14
21468 일반 성공의 시작 file 응딱 2022-07-26 16
21467 일반 무엇을 담을 것인가? file 응딱 2022-07-25 11
21466 일반 매일 발전하는 삶 file 응딱 2022-07-22 17
21465 일반 희망을 주는 잡지 [1] file 응딱 2022-07-21 70
21464 일반 꿈을 꾸어야 합니다 file 응딱 2022-07-20 18
21463 고충 저만 출석게임 안되는건가요?? [1] file 쏘맥한잔 2022-07-19 36
21462 일반 수탉이 낳은 알 file 응딱 2022-07-19 17
21461 일반 고통을 대하는 자세 file 응딱 2022-07-18 13
21460 불편 출석게임 안되네요 [2] 쏘맥한잔 2022-07-17 45
21459 불편 아이고 인증서 갱신이 늦었네요 [2] Op 2022-07-15 30
21458 일반 남을 품평하는 것은 쓸모없는 일이다 file 응딱 2022-07-15 12
21457 일반 보안 인증서 문제로 접속오류 [2] 필농군 2022-07-14 61
21456 일반 굽은 나무의 가치 file 응딱 2022-07-14 16
21455 일반 가치 있는 죽음 file 응딱 2022-07-13 17
21454 일반 시간이 지나서야 알게 되는 것 file 응딱 2022-07-12 23
21453 일반 희망의 해바라기 file 응딱 2022-07-11 17
21452 불편 너무 더워요 Op 2022-07-07 2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