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오에스매니아

조회 수 659 추천 수 0 댓글 8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1㎞ 거리 피부·물체 태워버려… 소리 안나 어디서 오는지 몰라

레이저 소총 'ZKZM-500' 모형 디자인
중국 과학자들이 약 1㎞ 거리에 있는 물체를 타격할 수 있는 레이저 소총을 개발, 영화 '스타워즈'와 같은 레이저 공격을 현실화했다고 홍콩 사우스차이나모닝포스트(SCMP)가 2일 보도했다.

SCMP에 따르면, 중국 산시성 과학아카데미 산하 광학·정밀기계연구소가 개발한 레이저 소총 'ZKZM-500〈모형 디자인〉'은 구경 15㎜, 무게 3㎏로 사거리가 800m에 이른다.

소총의 개발에 참여한 한 연구진은 "이 소총이 발사한 레이저빔은 인체에 치명상을 입히지는 않지만 피부조직을 태울 수 있고, 눈 깜짝할 사이에 옷을 태울 수 있어 화상을 입힐 수도 있다"고 전했다. 장시간 맞게 되면 인체에 구멍이 나거나 절단될 수도 있다고 지적했다.

한 연구진은 "레이저빔을 맞게 되면 그 고통은 견디기 힘든 정도일 것"이라며 "눈에 보이지도 않고 소리도 나지 않기 때문에 어디에서 공격이 오는지 아무도 알 수 없다"고 말했다.

이 레이저총은 인질범 구출 작전 등에 사용될 수 있다고 SCMP는 전했다. 레이저빔이 창문을 통과할 수 있기 때문에 납치범을 겨냥해 발사해 그들을 일시적으로 무력화할 수 있다는 것이다. 또 레이저빔으로 군용 공항의 유류탱크 및 연료 저장시설을 태울 수도 있다.

예상 양산 가격은 소총 한 자루당 10만위안(약 1600만원)이며, 에너지원인 리튬 배터리가 완전히 충전됐을 때 2초마다 한 발씩 1000발 이상을 쏠 수 있다.


출처 : http://news.chosun.com/site/data/html_dir/2018/07/03/2018070300245.html

Who's 짐쿨

포인트: 47782 | 레벨: 7
profile

반갑습니다. 오늘도 열심히~


밀리터리 게시물


밀리터리

군사,무기 정보 공유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오매' 게시판 및 댓글 이용 안내 [ V : 1.0 ] 40 update Op 2018.08.15 276
131 폴란드군 2 3 file 회탈리카 2018.07.12 356
130 러시아군 2 file 회탈리카 2018.07.05 419
129 폴란드군 2 file 회탈리카 2018.07.04 434
128 MIG-21Z 4 file 회탈리카 2018.07.03 485
» '스타워즈'가 현실로… 중국, 레이저총 개발 8 짐쿨 2018.07.03 659
126 오늘은 제2연평해전 16주기 1 file 회탈리카 2018.06.29 188
125 미군 3 file 회탈리카 2018.06.29 379
124 육해공 제설장비 10 file 회탈리카 2018.06.28 530
123 독일군 2 file 회탈리카 2018.06.28 421
122 미군 참전용사의 말씀 9 file 회탈리카 2018.06.25 393
121 랩터(F22)의 에어 커브 5 file 발자욱 2018.06.24 518
120 랩터(F22) 수직 이륙 3 file 발자욱 2018.06.24 466
119 대전차로켓 맞은 탱크 6 file 발자욱 2018.06.24 495
118 대전차 미사일 2 file 발자욱 2018.06.24 325
117 달 없는 밤에 항공모함에 착륙하기 2 file 발자욱 2018.06.24 316
116 권총, 장총, 수류탄의 원리 3 file 발자욱 2018.06.23 385
115 격추되는 미군 B-24 폭격기 1 file 발자욱 2018.06.23 446
114 F18 저공비행 1 file 발자욱 2018.06.23 336
113 F-15 야간 비행 file 발자욱 2018.06.23 291
112 500구경 리볼버의 위력 1 file 발자욱 2018.06.23 297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Next
/ 8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