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오에스매니아

조회 수 38 추천 수 0 댓글 4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오승환도 오면 ML서 류현진 제외 KBO리거 사실상 전멸스포츠한국 이재호 기자 jay12@sportshankook.co.kr
[스포츠한국 이재호 기자] 오승환만 남았다. 현재 메이저리그 잔류를 바라고 있지만 현실은 쉽지 않은 오승환까지 KBO리그 복귀를 결정하게 된다면 한때 KBO리거 출신만 동시에 6명도 뛰었던 메이저리그에 KBO출신은 사실상 류현진밖에 남지 않게 된다.

메이저리그에 진출은 해볼 수 있지만 생존하는 것은 완전히 다른 문제임을 뼈저리게 느낀다.

  • jay1220171127150819_P_02_C_1.jpg
  • ⓒAFPBBNews = News1
넥센은 27일 미네소타 트윈스와 박병호의 잔여 계약 해지가 최종 합의됨에 따라 KBO리그로 복귀하게 된 박병호와 연봉 15억원에 계약했다고 밝혔다. 

이로써 2015시즌 후 포스팅 시스템을 통해 메이저리그에 진출했던 박병호는 2년 동안의 미국 생활을 마치고 국내로 돌아오게 됐다.

박병호는 메이저리그 통산 62경기에 출전해 타율 1할9푼1리(215타수 41안타) 12홈런 28득점 24타점을 기록했고, 마이너리그에서는 통산 142경기에 출전해 타율 2할4푼7리(535타수 132안타) 24홈런 66득점 79타점의 성적을 남긴채 돌아오게 됐다. 

올 시즌을 끝으로 황재균, 김현수, 오승환은 모두 FA로 풀렸다. 하지만 박병호의 경우 아직 미네소타와 2년의 잔여계약이 남았었기에 복귀가 쉽지 않다고 여겨졌다.

하지만 미네소타가 결국 박병호를 포기하면서 가장 힘들줄 알았던 박병호의 복귀가 결정됐다.

이미 황재균은 kt와 4년 88억원에 계약했고 박병호도 돌아왔다. 김현수는 이미 국내 복귀를 기정사실화했고 오승환은 메이저리그 잔류를 바라지만 미국의 한 매체로부터 FA 101명 중 95위의 평가를 받을 정도로 잔류가 쉽지 않다. 

한때 메이저리그에는 한국 선수들의 공습이 있었다. 2016시즌에는 이대호, 박병호, 김현수, 오승환에 기존의 강정호, 류현진까지 6명의 KBO리그 출신 선수들이 있었다. 2017년에도 이대호가 빠졌지만 황재균이 추가됐다. 

그러나 2018시즌에는 사실상 류현진을 제외하곤 한국 KBO리거 출신은 보기 힘들 것으로 보인다. 강정호가 과연 내년시즌에는 복귀할 수 있을지 미지수인데다 오승환 역시 메이저리그 잔류가 결코 쉽지 않을 것이기 때문. 

결국 조만간 김현수의 계약이 확정되고 오승환마저 복귀를 결정한다면 KBO리거를 보기란 하늘에 별 따기 혹은 예전 수준으로 회귀하게 된다. 

  • jay1220171127150823_P_02_C_1.jpg
  • ⓒAFPBBNews = News1
메이저리그에 진출하고, 그곳에서 성적이 어떻든 뛰었다는 것만으로도 분명 2016, 2017년은 한국 야구의 황금세대들이 족적을 남겼다. 물론 실력 외에도 류현진의 성공에 이어 강정호의 성공까지 이어지며 KBO리거를 보는 메이저리그의 눈이 달라졌다는 환경도 작용했다.

하지만 단순히 뛰는 것을 넘어 메이저리그에서 꾸준히 뛰고, 살아남는 것은 별개의 문제였다. 메이저리그가 아니라도 돌아갈 곳이 있는 선수들에게 메이저리그는 세계의 벽을 느끼게 한 무대에 불과했던 것은 아닐까. 

  • os
    mania
    글로르핀델 2017.11.29 19:32

    갔다가 오기만 하면 황재균처럼 능력치대비 돈방석에 앉는데 동기부여가 얼마나 될지 모르겠네요


    류현진은 아웃라이너고 난놈이니까요

  • os
    mania
    논끼 2017.12.02 15:29

    미국 프로야구 만만치 않아요.


  • os
    mania
    굿문 2017.12.02 17:56

    확실히 우리나라는 트리플A급 정도 되지 않을까 싶네요.

  • profile
    세인트 2018.03.22 14:23
    박찬호 많한 인물이 없구나..추신수..따봉.

밀리터리 게시물


스포츠

다양한 스포츠 정보와 이슈 공유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189 '심석희 폭행' 조재범, 다른 선수도 때려…사전 구속영장 marltez 2018.06.20 9
188 ‘이집트 왕자’ 모하메드 살라, 악몽 된 월드컵 데뷔전 marltez 2018.06.20 9
187 ‘꿈의 무대서 26분 만에 부상’ 박주호 바라보는 아내(영상) 1 marltez 2018.06.20 14
186 가가와 신지 과거 인터뷰 재조명…“박지성은 아시아 최고, 진심으로 존경” marltez 2018.06.20 5
185 유효슈팅 0·노출된 ‘트릭’·대비 부족한 VAR… 골고루 못한 신태용호 marltez 2018.06.20 4
184 [월드컵]멕시코 선수들이 팬들한테 화났다 “제발 그 욕노래 좀 부르지 마” marltez 2018.06.20 5
183 외신 "VAR 신속하게 이뤄지지 않은 점 아쉬워…MVP는 조현우" marltez 2018.06.20 3
182 정신적 지주 하세베가 보여준 주장의 품격 marltez 2018.06.20 6
181 착각에 빠진 한국 축구, 월드컵 계기로 현실을 깨닫자 marltez 2018.06.20 11
180 메시 막은 수비수 본업 file 회탈리카 2018.06.17 19
179 손흥민, ”대한민국은 최약체...11명이 12명처럼 뛰어야한다” 7 왕형 2018.05.16 96
178 직업 만족도 100% 10 file 논끼 2018.04.24 188
177 종합격투기선수 vs 태극권고수. 7 file 논끼 2018.04.24 179
176 발레리나의 균형감각... 10 file 논끼 2018.04.23 253
175 미국 야구심판의 단호함^^ 7 file 논끼 2018.04.23 179
174 F1 차량의 유턴 7 file 논끼 2018.04.23 190
173 100년에 한번 나올까 말까한 홀인원^^ 9 file 논끼 2018.04.23 118
172 헐.. 웬만한 남자라도 못하겠네... 17 file 논끼 2018.04.04 301
171 흔한 캐나다 컬링샷.. 15 file 논끼 2018.03.26 183
170 미투 설계하는 배구선수. 9 file 논끼 2018.03.26 207
169 태풍투구.^^ 12 file 논끼 2018.03.22 216
168 영구제명감 반칙 13 file 논끼 2018.03.19 222
167 르브론 제임스 노룩패스 14 file 논끼 2018.03.16 162
166 13세 여자 피겨 괴물 트루소바 4회전 점프 12 달림이 2018.03.12 194
165 몸푸는 여자 허들 선수 9 file 논끼 2018.03.10 339
164 펜스룰 선구자 11 file 논끼 2018.03.09 345
163 후지사와..한국신문..반응.. 5 file 논끼 2018.03.01 248
162 드론 300대로 ‘수호랑’ 깜짝쇼… 10 file 왕형 2018.02.26 203
161 열도의 역대급 컬링샷. 8 file 논끼 2018.02.23 247
160 2초 만에 4년 날아감. 14 file 논끼 2018.02.23 279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Next
/ 9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