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오에스매니아

국방부의 해킹 대응, 아쉬운 컨트롤타워 역할
  |  입력 : 2017-04-08 23:21
 
페이스북 보내기 트위터 보내기 네이버 밴드 보내기 카카오 스토리 보내기
작계 5027 이어 5015까지 유출...사이버보안에 대한 명확한 명령체계 필요

[보안뉴스 성기노 객원기자] 국방부 해킹 사건 피해가 예상보다 심각한 것으로 드러나 군의 보안의식에 대한 총체적인 점검이 필요하다는 지적이 계속 나오고 있다. 군 내부 전산망 해킹 사건을 수사 중인 군 당국은 최근 한미 연합군의 군사 작전계획이 유출된 사실을 확인한 바 있다. 

20170408army.jpg

▲ 우리 군의 사이버안보 의식, 한층 더 무장되어야 한다.


당초 유출된 군사자료는 1급 기밀인 ‘작전계획 5027(이하 작계 5027)’의 일부인 것으로 드러났다. 작전계획 5027은 북한의 선제공격과 우발적 도발 등에 대응한 미군의 전시 증원 계획이 담긴 핵심 작전계획으로, 작계 5027이 북한에 유출됐다면 남침 대비 방어 계획이 고스란히 적에게 넘어간 게 된다.

그런데 작계 5027뿐만 아니라 작계 5015까지 해킹을 당한 것으로 드러나 충격을 주고 있다. 최근 일부 언론의 보도에 따르면, 국방부의 해킹 자료 중에는 2015년 한미 양국이 서명한 작전계획 5015도 포함됐다고 한다. 2급 비밀인 ‘작계 5015’는 북한과의 국지전 대비는 물론, 전면전 때 선제 타격과 적 지휘부 제거를 위한 부대배치 계획 등을 담고 있는 최신 작전계획으로 알려져 있다. 작계 5015가 적용되면서 기존의 작계 5027은 폐기된 것으로 전해진다. 

국방부 해킹 사건 초기만 해도 작계 5027만 유출이 됐기 때문에 군에서도 ‘큰 피해는 없을 것’이라고 봤지만 이번에 작계 5015 일부까지 유출된 것으로 드러나자 군 기밀정보 해킹 타격이 상당히 심각한 것으로 전해진다. 또한, 작계 5015의 어떤 핵심적인 부분까지 털렸는지 파악조차 쉽지 않은 것으로 알려졌다. 이로 인해 작계 5015를 전부 수정해야 하는지, 아니면 유출된 부분만 파악하고 그 정도 선에서 고쳐야 하는지 가늠하기조차 현재로서는 어렵다는 것이다. 군 내부 전산망 해킹사건 수사는 합참과 국군사이버사령부는 물론 보안 업무를 맡는 기무사령부 등을 대상으로 7개월째 전 방위로 이어지고 있다. 

이번 국방부 해킹 사건에 대해 민간영역의 보안전문가들은 크게 두 가지를 지적하고 있다. 먼저 고급 군사기밀을 다루는 군인들의 보안의식이 해이해 졌다는 것이다. 이번에 국방부를 해킹한 세력은 한국군의 군사작전을 총지휘하는 합참 내 작전본부 장교들의 PC를 집중적으로 노린 것으로 전해진다. 국방통합데이터센터의 부실 관리로 악성코드가 군 내부망을 감염시킨 상황에서 장교들이 기밀을 다룰 때 내·외부망을 분리하는 규정조차 지키지 않아 업무 PC가 무방비로 노출됐다는 설명이다. 한마디로 군인들의 사이버 보안 의식이 매우 허술했다는 지적이다. 아무리 암호화로 처리하고 최신 보안프로그램을 운용해도 그것을 제대로 활용하지 못하는 군인들이 있는 한 이런 사태는 재발될 수밖에 없다.

두 번째는 사이버 보안에 대한 명령체계와 담당업무가 명확하지 않다는 점이다. 군은 지난 2010년 1월 국방정보본부 예하에 국군사이버사령부를 신설했다. 국방부 장관 직속으로 돼 있다. 또한, 국방부 내에 정보화기획관실이 있다. 그런데 이들 부처는 서로 비슷한 업무영역을 가지고 있지만, 업무 분장이 명확하지 않아 중복이나 혼선이 발생한다는 우려가 제기된다. 

더 큰 문제는 사고가 났을 때 컨트롤타워가 명확하지 않다는 것이다. 이번 국방부 해킹 사건이 터지고 나서 국회 국방위 소속 의원들은 군 해킹사건이 발생하면 어떤 곳이 컨트롤타워가 되는지 도무지 모르겠다고 얘기한 적이 있었다. 사실 업무분장 측면에서만 보면 사이버사령부가 컨트롤타워가 되는 게 상식적이라고 할 수 있다. 이에 사이버안보, 사이버보안과 관련해서는 사이버사령부에 대한 권한과 책임이 보다 확실히 부여될 필요가 있다. 군의 사이버보안에 대한 명확한 명령체계 확립과 컨트롤타워 확보는 해킹 사건 재발 방지를 위한 핵심 대응전략이기 때문이다. 



출처:http://www.boannews.com/media/view.asp?idx=54180&kind=16



자료만 받아갈줄 아는 회원님들께, 개발자님들에게 최소한의 경우는 우리가 피드백으로 보답하는 겁니다

문제가 있던 없던 그동안 고생하신 것을 생각하여 피드백 작성을 부탁 드립니다
profile

shaula

2017.04.09 16:57

사고나면 서로 미루겠죠....

profile

hallasan

2017.04.09 22:05

군기확립

profile

프리네

2017.04.10 06:35

대가리부터 군인다운 무장은 없고 쓰레기들만 즐비한데 새삼스럽게....이 나라가 지금까지 온게 용하다.

profile

Soundofsol

2017.04.20 09:28

윗대가리부터 군기가 빠져서 아랫물까지 썩네요

profile

대공

2017.09.02 15:02

염병할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보안 게시판 신설 file + 8 Op 2016-10-16 173
252 보안 자료 [4.17 버그리포트] CVE + 4 ordo 04-18 38
251 보안 소식 페이스북 계정 탈취 위한 피싱 사이트 출현! 디페이스 공격도 계속 + 4 ordo 04-18 136
250 보안 소식 [긴급] NSA 해킹 의혹 해커조직, MS 윈도우 공격도구 공개 파장 + 5 ordo 04-18 61
249 보안 소식 중국의 정보탈취 해킹 그룹 APT10, 기지개를 펴다 + 7 ordo 04-10 151
248 보안 소식 국내 웹호스팅 업체 노린 해외 해커들, 130여곳 대량 해킹 사태 + 7 ordo 04-10 78
247 보안 소식 Apple(iOS) 보안 업데이트 권고 + 6 ordo 04-09 77
246 바이러스 ASEC이 분석한 바이러스, 스파이웨어, 유해가능 프로그램, 모바일 악성코드 정보 바이러스 Trojan/Win32.Salsa.R198001 + 6 ordo 04-09 175
245 보안 소식 [미리보는 NES 2017] 인공지능 시대 돌입, '차세대 보안전략' 어떻게? + 5 오에스유 04-09 102
244 바이러스 ASEC이 분석한 바이러스, 스파이웨어, 유해가능 프로그램, 모바일 악성코드 정보 바이러스 Trojan/Win32.Gamarue.C1893551 + 5 ordo 04-09 125
243 보안 소식 VMware 보안 업데이트 권고 + 6 ordo 04-09 53
242 보안 소식 시스코社 제어시스템 전용라우터 중대 취약점 발견 + 6 ordo 04-09 38
241 바이러스 ASEC이 분석한 바이러스, 스파이웨어, 유해가능 프로그램, 모바일 악성코드 정보 PUP/Win32.GoodsFind.C1905968 + 5 ordo 04-09 56
240 보안 소식 [아주포스트] 여기어때, 이런건 소 잃고 외양간 고치지 맙시다 + 8 오에스유 04-09 48
239 보안 소식 2019년 POS 전용 운용체계(OS) 서비스 종료...결제단말기 해커 놀이터 '표적' + 6 ordo 04-09 42
238 보안 소식 개인정보 유출 주의보…10명중 6명 “유출경험” + 6 오에스유 04-09 42
» 보안 소식 국방부의 해킹 대응, 아쉬운 컨트롤타워 역할 + 5 ordo 04-09 19
236 보안 소식 글로벌 보안 솔루션 웹사이트 통한 악성코드 유포 정황 포착 + 3 ordo 04-09 20
235 일반 작년은 랜섬웨어의 시대, 올해는 랜섬웨어 상품화의 시대 + 12 ordo 04-08 84
234 보안 소식 [4.7 버그리포트] CVE-2015,2016,2017 + 8 ordo 04-08 41
233 보안 소식 [긴급] 공유기 DNS 변조 악성앱 다시 기승...계정 탈취 시도 + 6 ordo 04-08 149
232 일반 국제해킹방어대회·글로벌 보안 컨퍼런스 ‘코드게이트 2017’ 개최 + 7 ordo 04-07 100
231 보안 소식 중국 해커의 쉬운 먹잇감 되고 있는 한국의 대학들 + 6 ordo 04-07 77
230 보안 소식 [4.6 버그리포트] CVE-2017 + 5 ordo 04-07 18
229 보안 소식 “해외 카드결제 승인됐습니다” 직구족 겨냥 스미싱공격 발견 + 5 크로커스 04-07 92
228 보안 소식 시만텍과 구글, 한국전자인증의 인증서 소동...팩트는 이것 + 5 ordo 04-06 159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