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오에스매니아

조회 수 58 추천 수 1 댓글 0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img_20160816064121_8bbc7ca4.jpg


일본은 과거를 자기 나라국민들에게 알려주지 않죠. 그 이유는 사람이라면 미안해 하고 반성하기 때문입니다.

일본의 국민이 만만치 않거든요. 그렇기에 세뇌를 시킵니다. 그과정은 일단 티비죠 티비는 정부가 시키는 방송만 합니다. 그리고 애니, 애니는 정부나(자위대),극우 에서 지원하는 애니가 많습니다.

그 애니는 몇편을 보았는데요. 일본은 정말 자국민을 잘보호 한다고 나옵니다. 그러면서 자국민을 보호한다는 미명하에 다른 사람을 죽이거나 다른나라를 침략 아니면 자신의 행동을 정당화하죠.

그리고 극우들의 활동, 일본의 극우들은 책을 냅니다. 그러면 언제나 베스트 셀러가 되죠. 또한 일부의 극우가 학교나 심지어 유치원에도 선생으로 들어가있습니다. 아니면 학생 그자체로 있지요.

그래서 생각있는 학생이 한국을 좋와 하는 짓을 하면 선동을 하여 왕따를 시키곤합니다.

오죽하면 재일한국인? 이 자신을 재일이라고 말하지 않습니다.숨기고 다니죠. 이것은 얼마전에 일본의 모 게임이 출시되어 한국에 홍보하러 왔을때 그게임 성우가 우리 게임에는 제일성우가 있다라고 말해서 순식간에 그성우는 극우의 표적이 되었죠.


자 여기서 일본의 역사교육을 알아보죠. 이해하기 쉽게 비정상 회담 방송의 내용을 간략히 정리하겠습니다

JTBC '비정상회담'에 출연한 일본 대표 오오기 히토시가 일본 역사교육에 대해 밝혔는데요.
이날 방송에서 MC 전현무 씨는 오오기에게 “교과서에 식민 지배에 대한 내용이 있느냐?”라고 물었습니다. 그러자 일본 패널은 “(식민 지배에 대한) 내용은 있지만, 바로 넘어가는 주제”라고 답했습니다. 그는 “교과서에서 미국과의 전쟁, 진주만 공격, 원자 폭탄 투하 등 피해자 입장에서 더 자세하게 배운다”고 전했습니다.
누군가가 일요일에 예배를 가 있는 동안 미국을 무방비 공격하는 건 아니지 않냐”고 말했더니. 일본 패널은 당시 중국과 일본이 전쟁 중이었는데, 미국이 일본에 석유 수출을 끊자 어쩔 수 없이 공격한 것으로 배웠다”고 말했습니다.
또 누군가는 “(일본은) 식민 지배를 부끄럽게 생각하느냐?”고 질문했는데요. 오오기는 “교과서에 그런 말은 하나도 없다. 사건만 단순히 나열한다”고 했습니다.
또한 “위안부 문제에 대해 (일본 사람들은) 어떻게 알고 있느냐”는 질문에 “(저는) 엄청 민감한 문제라고 생각하는데, 아까 말했듯이 교과서에 자세히 나오지 않는다. TV로 역사를 배운다”고 답변했습니다. 또한 그는 “일본 매체는 ‘과거 고노 담화나 무라야마 담화 등을 통해 사과도 전했고, 박정희 정권 때 보상금을 전달하기도 했는데, 왜 한국은 계속 사과를 요구하느냐’라고 보도합니다”라고 전했습니다.
일본패널은 마지막에 "내 생각에는 일본에게 역사적으로 불리한 내용은 TV로 보도하지 않는 것 같다"며 "일본이 스스로 식민 지배 역사에 대해 적극적으로 배우려는 자세만 있다면 좋겠지만 이를 수동적으로 받아들이려 하니 문제인 것 같다"고 말했습니다.
이날 방송에서는 일본의 난징 대학살을 언급했는데요. 이에 대해 일본 대표 오오기는 난징 대학살에 대해 "이름 정도만 배우는 정도"라고 말했습니다.

이방송은 아무래도 한국에서 하는 방송이라 일본패널은 한국사람들을 의식해서 말했을것입니다.
그러나 일본정부는 자국민을 원폭피해를 당한 민족이라고 세뇌를 하는데 정말 일본인들은 잘모르더군요.
따로 공부를 하지않는 이상 모르고 또한 일본 국민들은 정치에 관심이 별로 없는것으로 알려져있죠.
일단 일본정부는 세뇌를 시킵니다.피해자 라고 말이죠 그리고 사과를 했는데도 때를 쓰는 것은 한국이다라고 말합니다. 그리고 애니,극우, 경제력을 바탕으로 해외에 자신들의 생각과 입장을 그럴싸하게 알립니다.
사실 해외에서는 워낙 나치가 지랄을 해놔서 일본은 잘 모른다는군요. 이렇듯 일본문화를 지속적으로 세계에 알리고 자신들은 피해자라는 것을 알리면서 다른나라의 동조를 구하는 중입니다. 그와중에 자위대를 다시 군으로 만들려는 움직임이 보입니다
자위대는 아시다시피 다른나라에 먼저 공격을 할수없습니다. 그러나 일본은 헌법은 그대로 두고 해외에 파병할 수 있는 별도의 군 사령부를 만들자는 방침을 내세웠습니다.
2015년 9월 19일에 관련 법안이 통과됨에 따라서 자위대는 1945년 이후 70년 만에 사실상의 군대로 거듭났습니다. 이 법은 2016년 3월 29일 00시 00분을 기해 발효되었다고 합니다.
이정도로 걱정은 할필요가 없지만 이런 것이 조금씩 계속 된다면 위험하겠죠. 과거에도 조용한 한국을 두번이나 침략했으니 말이죠.
현재 일본은 친일파들을 양성한다고 하죠. 이러한 친일파들은 늘 같은 말을 합니다. 이성적으로 생각하라 라고 말합니다. 일본이 옛날 처럼 들어오면 이성적으로 판단하는 사람은 자신의 이익이나 일본의 거짓 이성적인 말을 믿고 다른사람들에게 일본은 좋은 나라라는 것을 퍼트리고 다닐것입니다.이는 과거에 친일이 한 행적과 같죠.그러면서 나라는 잠식당하는 것이죠.
물론 일본 국민은 나쁘지 않죠 정부가 문제인데요. 그정부는 일본 국민을 세뇌하고 강제로 명령한다면 또다시 일본국민들은 싫은 전쟁에 끌려나오게 되겠죠.
역사학자들은 말합니다 과거의 역사를 잊지말고 계속 공부하라고 말이죠 무시가 아니고 말이죠.

우리나라의 경우는 각종 커뮤니티 들어가시면 알 수 있습니다. 많은 부분이 한국의 단점을 까는 내용입니다. 국뽕은 적죠. 이곳의 회원님들도 한국의 단점은 뉴스를 통해서 많이아시죠. 한국뉴스는 주로 단점만 보도하기 때문이죠. 또한 오메 사이트의 정치 사회 게시판에 한국에 대해 많이 게시물이 올라와있습니다. . 이렇듯 우리 회원님들도 한국의 문제점은 다아십니다. 그와중에 한국이 잘한점이 있으면 칭찬하는 것이죠.
 게시물이 올라오면 그에 관해 토론을 통해 성장하는 것이겠죠. 다른커뮤니티 사이트가 발전하는 것은 이러한 많은 유저간의 토론과 생각을 교환하는 것이 이유겠습니다.  우리는 일본국민들을(극우빼고) 크게 싫어하지 않습니다. 정부와 과거를 싫어할 뿐이죠. 일본의 사상과 정치,그리고 군사,사회를 통해 살짝이라도 배워야 과거의 일이 반복됬을때 '아 게네들은 평소에 이런식으로 살아오고 움직이니 예상할수있다'라고 대비할수있는 기틀을 마련하는 것이겠죠.


ps - 이글은 많은 시간동안 커뮤니티사이트에서 나온 정보를 가지고 개인적으로 쓴글입니다.
      물론 많은 세월을 일본에 살지 않았기 때문에 전부를 알수없습니다. 저는 이러한 단편적인 지식이라
      도 어느정도 알고있어야 대비를 하고 조심할수있다고 생각합니다.
      굉장히 심각히 쓴글은 아니니 패스하실분은 패스하셔도 됩니다. 이글은 훌륭한 우리 회원님들에
      게 바치겠습니다.^^

Who's 회탈리카

포인트: 50544 | 레벨: 8
profile

밀리터리 게시물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오매' 게시판 및 댓글 이용 안내 [ V : 1.0 ] 46 update Op 2018.08.15 311
» 일본의 역사교육.그리고 미래??? file 회탈리카 2018.06.19 58
149 이슬람 혐오를 멈춰달라는 학생 2 file 회탈리카 2018.06.20 31
148 영국의 식민지였던 인도인의 생각 5 file 회탈리카 2018.06.20 40
147 성폭력 무고 정신차린 영국 1 file 회탈리카 2018.06.20 79
146 文대통령 “제주 예멘 난민 문제 현황 파악” 지시 marltez 2018.06.20 5
145 관세청 “인천공항 과잉의전 제한·상주 직원통로 감시 강화” marltez 2018.06.20 1
144 ‘가사도우미 불법 고용’ 이명희, 구속 영장심사 출석 marltez 2018.06.20 2
143 [못참겠다] 7년간 장학금 줬다 토해내라는 오산시 ‘황당’ marltez 2018.06.20 6
142 택시기사가 물었다…“처녀막 있어요?” marltez 2018.06.20 4
141 도서관에서 여학생 가방에 ‘체액’ 묻히고 도망간 남성…경찰 수사 착수 marltez 2018.06.20 11
140 영장심사 다시 출석한 이명희…"성실히 임하겠다" 한숨 marltez 2018.06.20 2
139 가상화폐거래소 빗썸 해킹돼 코인 350억원 털려…경찰 수사 marltez 2018.06.20 3
138 "빗썸 너마저"…불안감 커지며 가상통화 한시간새 10조 증발 1 marltez 2018.06.20 13
137 강진 여고생, 실종 전 친구에게 "나에게 일 생기면 신고해달라" marltez 2018.06.20 5
136 우리나라 예맨 문제를 보고나서 타국의 무슬림을 살펴보다 file 회탈리카 2018.06.20 40
135 [뉴스pick] '지하철 토끼남'의 속사정…"수혈받은 후 HIV 감염" marltez 2018.06.20 5
134 변종 노래방 ‘뮤비방’ 학교 주변서 성업 marltez 2018.06.20 15
133 ‘주 52시간’이 부른 노사갈등… 버스, 멈춰서나 marltez 2018.06.20 7
132 "내다 버릴수도 없고"…'라돈' 라텍스 구매자 분통 marltez 2018.06.20 21
131 “자꾸 하다보면…” 택시 탄 여학생이 녹음한 성희롱 음성 marltez 2018.06.20 12
Board Pagination Prev 1 ... 6 7 8 9 10 11 12 13 14 15 ... 18 Next
/ 18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