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ategory

  1. 오에스매니아


사회
스폰서링크

어제 하루 인터넷은 온통 김광석과 그의 딸 그리고 와이프 때문에 시끄러웠습니다.

정말 우리가 알아야 할 진실은 뭘까요?




아래에서 퍼왔습니다.

http://www.ytn.co.kr/_sn/0117_201709211054084225





가수 故 김광석의 딸 서연 양의 사망 사실이 뒤늦게 알려지면서 충격과 동시에 김광석 아내 서해순 씨를 향한 의혹이 제기되고 있다.

지난달 30일 영화 '김광석'이 개봉했다. 영화가 시작되면서 김광석을 둘러싼 사건들의 재해석도 다시금 도마 위에 올랐다. '김광석'을 연출한 이상호 감독은 영화를 통해 김광석 사망에 관한 베일에 싸여 있는 나머지 진실들을 파헤치고자 했다.


그리고 지난 20일, 서연 양이 이미 10년 전 사망한 사실이 알려지며 놀라움을 안겼다. 경기 용인동부경찰서는 서연 양 사망과 관련 "2007년 12월23일 새벽 경기 수원의 한 대학병원에서 급성폐렴 치료를 받던 중 숨졌다. 당시 나이는 만 16세였다. 자택에서 쓰러진 채 발견돼 어머니의 119신고로 병원으로 이송됐으나 당일 숨졌다"며 "범죄 혐의점이 없어 종결한 사건"이라고 설명했다.

하지만 이 점을 두고 이 감독은 강한 의구심을 가졌다. 2006년 김광석 추모 공연에서 모습을 드러냈던 서연 양이 1년 만에 사망한 것인데, 서해순 씨는 그간 서연 씨의 소재 질문에 미국에서 잘 지낸다는 입장을 밝혔기 때문이다.

영화 속에서 이 감독은 부인 서 씨가 주장한 김광석의 자살 이유가 모두 사실이 아니라고 했다. 또 김광석의 음원 저작권을 상속받은 서연 씨의 신변에 대해 우려를 표한 바 있다. 이를 종합해 이 감독의 서 씨를 향한 의심은 점점 굳어진 것으로 보인다.

이 감독은 20일 한 인터뷰에서 "서 씨의 행방이 불분명하다. 해외 출국을 추진하는 것으로 알고 있다"라고 말하기도 했다. 또한 서 씨는 현재 언론과의 접촉도 일절 피하고 있는 상황.

이에 이상호 감독을 비롯, 유가족 측 김성훈 변호사는 21일 기자회견을 통해 서 씨의 출국금지를 촉구할 예정이다.

이 감독은 20일 자신의 트위터를 통해 "진실을 어둠 속에 묻을 순 없다. 김광석-서연 부녀 타살 의혹 재수사를 요청하는 고발장을 내일(21일) 오전 11시 서울지검에 접수하고 직후 서 씨 출국금지 촉구하는 기자회견 가질 것"이라고 밝혔다.

한편 故 김광석은 지난 1996년 자택에서 목을 매 숨진 채 발견됐다. 당시 경찰은 우울증으로 인한 자살로 사건을 마무리했다. 이 감독은 해당 사건에도 서 씨를 중심에 놓았다.

YTN Star 지승훈 기자 (jiwin@ytnplus.co.kr)
엮인글 :

놀이터 인기 글


concentric 

2017.09.21 19:53:37
*.141.240.171

재조사가 필요해 보입니다~~ 진실이 밝혀지기를 ....

하우정 

2017.09.30 18:35:59
*.126.133.62

무섭다. 


나울PC 정치 베스트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 故김광석-딸 사망, 아내 서씨는 알고 있을 진짜 이야기 [2] 초록별전설 17.9.21 28
129 日서 수입된 식품서 최근 3년 방사능 검출 30건 [3] Op 17.9.21 26
128 한국에서 가장 효과적인 학교폭력 대처방법 [3] 마디를 17.9.10 38
127 대한민국 동의 없이 선제타격 불가 [2] 마디를 17.9.10 22
126 참으로 실망 분노 마디를 17.9.10 13
125 특이한 구인광고를 낸 사장 [1] 마디를 17.9.10 15
124 부산 사하구 여중생 폭행 CCTV 마디를 17.9.10 18
123 김장겸 MBC 사장 체포영장 발부 후 첫 출근 마디를 17.9.10 4
122 '갤노트8' 64GB 국내 출고가 109만4500원 책정 마디를 17.9.10 5
121 강릉폭행 가해자부모 "애들끼리 얼굴좀 다친거 가지고 왜그러냐" 마디를 17.9.10 8
120 전주에서 여중생 아파트서 뛰어내려 숨져..학교폭력 때문 마디를 17.9.10 5
119 여자도 군대가라! 청원 10만명 넘어 마디를 17.9.10 10
118 강릉여중생 폭행사건 때린이유 마디를 17.9.10 3
117 치매 앓던 모친 목 졸라 살해한 아들 체포 마디를 17.9.10 3
116 ‘피범벅 여중생’ 가해자 2명 아닌 4명… 1명은 ‘만14세 미만’ 형사처벌 못해 마디를 17.9.10 2
115 안철수 "여중생 폭행 충격..극악 청소년 범죄 엄중 처벌" 마디를 17.9.10 5
114 여중생 폭행가해자 조사받고 집에감! 마디를 17.9.10 1
113 SBS 노조 "윤세영 회장 '박근혜 정권 도와라' 보도지침" 마디를 17.9.10 1
112 기상청의 거짓 혹은 무능 마디를 17.9.10 8
111 부산 여중생 폭행사건 보복폭행 확인 "신고하면 모를 줄 알아?" 마디를 17.9.10 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