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오에스매니아

15

2019-May

걸캅스의 현실

작성자: 회탈리카 조회 수: 156

profile

Feminism, 여성주의(女性主義)
여성주의(Feminism, 페미니즘)는 여성의 권리 및 기회의 평등을 핵심으로 하는 여러 형태의 사회적∙정치적 운동과 이론들을 아우르는 용어다. 페미니즘(féminisme)이라는 용어는 1837년 프랑스의 유토피아 사회 철학자 샤를 푸리에가 만들어 냈다고 흔히 알려져 있다

"여자들이 말하는 페미니즘, 이거 참 편리하지 않나요? 왜냐하면, 남자들을 X같이 대해서 그들이 페미니즘에 대해 반감을 느끼게 되면, 그냥 "페미니즘은 평등에 대한 거라고요!"라고 우기기만 하면 되니까요." - 마일로 이아노풀로스

"여성 해방 그 자체보다 여성 해방에 대한 남성들의 저항이 더 재미있어 보인다"
"양성펑등은 남자들의 몫"  "폐미는 돈이된다"

"여자가 남자에게 한 짓은 불쾌, 남자가 여자에게 하면 권력에 의한 추행,폭력"

"눈물이 증거다"  "여자가 불리할때는 여자라서 그렇고, 유리할때만 평등을 외친다"


친일파

한국인이 이해하는 친일파라는 단어는 제국주의 일본을 좋아하거나 수혜를 받은 자 혹은 그의 후손이라는 뜻이며, 사회적으로 누가 자기를 친일파라 부르는 것은 말 그대로 욕이다. 단순히 현대 일본, 일본인이나 일본 문화를 좋아하거나 일본에 연이 있다는 뜻은 '지일파'란 단어로 대체된다

-친일들의 언행 -

"정의가 밥 먹여주냐, 좋은 게 좋은 것이여."  

"이성적으로 생각해라 감정적이지 말고"

"친일하는 사람들은 그냥 자기가 혜택 받느냐 아니냐가 기준입니다. 옳고 그름은 상관없지요""

"친일들은 어떤 주제로 이야기를 해도 한국은 최악 이라는 말이 나온다"

"당신들이 그러니 지배 당한거야, 이런식이면 앞으로 또 당할걸?"

"아니 그런짓 좀 하지말아라, 다 일본이 계획했던데로 가는 것이니깐"

첨부
profile

손뉨

2019.05.15 20:49
가입일: 2015:11.28
총 게시물수: 1896
총 댓글수: 1867
추천
2
비추천
0

AUTO K, AUTO K

profile

OSXs

2019.05.16 13:44
가입일: 2019:02.05
총 게시물수: 59
총 댓글수: 485
추천
1
비추천
0

그러게 말입니다. 여경이라고 비판 하고 그런 것은 아닌데... 여경이 잘하는 특화 분야가 있는데... 현장에 저런 장면이 나오면, 안될 것 같아요. 경찰 자존심이 꾸겨지고... 저럴꺼면, 3인 1조가 근무를 하는게 어떨까 싶어요. 남2 여1 이렇게 말이죠. 

profile

회탈리카

2019.05.16 14:03
가입일: 2016:06.26
총 게시물수: 5094
총 댓글수: 4763
추천
1
비추천
0
[OSXs님 에게] 작성자

네 좀더 알아보면 현재도 출동 범위에 따라 남2 여1로 나간다고 합니다. 그런데 규정에 여자경찰을 보호하라고 명시??가 되있다는군요.

profile

OSXs

2019.05.16 14:45
가입일: 2019:02.05
총 게시물수: 59
총 댓글수: 485
[회탈리카님 에게]

만약에 규정이 정말로 그렇다면?  그 규정은 변경해야 될 것 같아요. 여경을 보호하라는 규정. 일단은 시민의 안전과 치안을 우선시 하고, 상황에 맞게 대응하는게 맞는 것 같은데, 보호 받을 것 같으면, 경찰이라는 말은... 안다는게 맞을 것 같아요. 남여를 떠나서 같은 위치에서 같이 해결해야 하는 게 맞는 듯 해요. 경찰이라는 타이틀은 우선 시민의 안전과 치안의 역학이지만, 상황에 따라서 자신을 희생하고 문제를 해결 하느냐, 안하고 해결하느냐 인 것 같아요. 그리고 출동은 여경이 꼭 있어야 한다면, 출동 범위에 따라가 아니라 무조건 남2, 여1로 가야 될것 같아요. 개인적인 저의 생각이었습니다. 

profile

OSXs

2019.05.16 14:53
가입일: 2019:02.05
총 게시물수: 59
총 댓글수: 485
[OSXs님 에게]

추가로, 이 뎃글을 작성하면, 어밴져스 엔드 게임의 한 장면이 떠오르더군요. 

스톤을 구하기 위해서, 누군가는 희생해야 되는 그 장면... 무조건 여경 보호가 아니라, 상황에 맞게 가야하는게 아닌가? 하는 저의 생각이었습니다. 

profile

왕미

2019.05.16 17:46
가입일: 2017:05.29
총 게시물수: 9
총 댓글수: 1391
추천
1
비추천
0
[OSXs님 에게]

여경이 반드시 현장에 나가야 하는 이유가, 가해자나 피의자가 여자일 수도 있기 때문입니다. 

대부분 범죄 피의자가 남성이지만, 6명 가운데 1명꼴로 여성 피의자가 있고, 여성 피의자에 대해 '성추행' 등의 혐의가 남경에게도 적용되기 때문에 반드시 여경이 함께 출동해야 합니다. 

몇 년 전에 여성 피의자가 고층건물에서 뛰어내려 자살한 사건에서, 여경이 함께 출동하지 않았다는 이유로, 국가에 1억5천만원의 배상 판결이 나왔습니다. 

 

그런데 위 사진처럼 여성이 피의자를 검거하는 것은 사실상 불가능합니다. 그게 여성 피의자라 할지라도. ㅡㅡ;; 

일단 체력이 안 됩니다.

여경, 여소방관 체력 검정은 남자 초등학생 5~6학년 수준입니다. 초등학생이 성인을 힘으로 제압할 수 있을까요? 

profile

OSXs

2019.05.16 18:08
가입일: 2019:02.05
총 게시물수: 59
총 댓글수: 485
[왕미님 에게]

왕미님의 의견을 내어 주신 이유라면, 너무 1차적으로 생각을 해서, 해결책을 한 것 같은데, 다른 해결책이 보아 질 것으로 보입니다. 제가 느낀점은 굉장히 심각하네요. 

profile

왕미

2019.05.16 19:05
가입일: 2017:05.29
총 게시물수: 9
총 댓글수: 1391
추천
1
비추천
0
[OSXs님 에게]

현재 대한민국 사회가 그렇게 너무 1차원적으로 돌아가고 있습니다. 남성은 무조건 잠재적 성범죄자라고 낙인 찍고 들어갑니다. 

그 중간이라는 게 존재해야 하는데, 그걸 여가부가 꽉 틀어막고 있습니다. 

상황이 이렇게 돌아가는데도, 여경과 여소방관 임용에서는 체력 검정을 없애겠다는 게 여가부입니다. 

profile

OSXs

2019.05.16 19:15
가입일: 2019:02.05
총 게시물수: 59
총 댓글수: 485
[왕미님 에게]

맞습니다. 여가부의 의견은 일부는 맞지만 일부는 그렇지 안은데, 너무 한쪽으로 편중해서 여론을 만들어 버리니, 더욱이 문제인 것 같네요. 여가부에서 더 나아가 페미는 나 이거 했는데, 너도 이거해 안 그러면 너는 우리편이 아니야(요건 이야기가 너무 나갔네요.) 여경과 여소방과도 임용시에는 체력검정이라도 있어야지, 같이 활동을 하는데... 여가부  단체 스스로가 자기 무덤을 파는 느낌입니다. 지금은 오히려 우리나라 여성이 파워가 쎄진지 오래 입니다. 특히 성 폭력에 관한 것은 말 한마디에, 구속을 시킬수 있으니 말입니다. 이 것만 봐도 파워가 덜덜이죠. 

profile

왕미

2019.05.16 20:52
가입일: 2017:05.29
총 게시물수: 9
총 댓글수: 1391
[OSXs님 에게]

심지어 박진성 시인 무고 사건에서, 무고로 결론이 나서 무고 가해자가 유죄판결을 받은 이후에도, 가해자의 지지자들이 계속해서 박진성 시인이 성폭행했다고 주장을 하고 있죠. 

그래서 박진성 시인이 고소했는데, 여가부에서는 그 피의자들이 여성이라는 이유로 소송 비용을 지원하고 있습니다. 

피해자가 아닌 가해자를 위해 소송 비용을 지원한다는 뜻입니다. 

profile

OSXs

2019.05.17 13:31
가입일: 2019:02.05
총 게시물수: 59
총 댓글수: 485
[왕미님 에게]

여가부는 앞뒤 확인 안하고, 가해자인 여성이라는 이유로 소송을 지원하는 것은 안될일이네요. 그리고 이미 거짓으로 확인이 되고, 그러면, 그 시인은? 이미 사회에서 매장이 되었는데...  참 기가 찰 노릇이네요. 

profile

pchulk

2019.05.17 07:39
가입일: 2017:11.13
총 게시물수: 0
총 댓글수: 182
추천
1
비추천
0

하~~~일부일 거라고는 생각하는데 그 생각이 점점 없어지고 있는 느낌은 뭐지???

profile

취람

2019.05.22 09:50
가입일: 2017:11.02
총 게시물수: 21
총 댓글수: 615
추천
1
비추천
0

myNrf6o.gif

 

직무에 맞는 교육이 필요합니다. 그리고 그 직무에 맞는 능력을 만들어야 합니다.

체계의 문제인거죠. 제대로 교육시켜서 현장으로 보내길~~

첨부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688 리얼 공포체험 + 1 케키아 2019-05-21 40
687 구글에 이어 인텔&퀄컴 도 화웨이와 거래 중단 file 회탈리카 2019-05-21 28
686 윗분들을 지키는 곳은 진짜 경찰 file + 1 회탈리카 2019-05-21 43
685 2019년 5월 25일 이후 file + 3 회탈리카 2019-05-20 45
684 파이프에 깔린 지게차 기사 file 호박꽃 2019-05-20 49
683 스쿠터 운전자 생각이 있는건지...참... file 호박꽃 2019-05-20 41
682 이번일을 제대로 이해못하는 기자 file 회탈리카 2019-05-20 44
681 중국 덤프트럭 SUV 충돌사고 file + 1 호박꽃 2019-05-20 42
680 아르헨티나 가수 공연중 심장마비로 사망 file 호박꽃 2019-05-20 39
679 김의성 장애인주차 트윗후 file 회탈리카 2019-05-19 42
678 청년들 아프리카로 가세요 file 회탈리카 2019-05-19 49
677 안전밸트 합시다. 차밖으로 날라가기 싫으면. 케키 2019-05-19 40
676 동료와 싸우다 창 밖으로 내던져진 남자 file 호박꽃 2019-05-19 58
675 가로수에 걸려 이층버스에서 떨어진 관광객 file + 1 호박꽃 2019-05-19 57
674 서양애들 장난은 참 한심해... file 호박꽃 2019-05-19 64
673 인도) 기차에 매달려가다 추락 file + 2 호박꽃 2019-05-19 51
672 쓰러지면서 물로 추락 file + 1 호박꽃 2019-05-19 48
671 얼음 가지고 노는 고양이 file 손뉨 2019-05-18 54
670 하트 문양이 있는 강아지 file 손뉨 2019-05-18 49
669 지난밤 대림동 여경 커뮤니티 상황 file + 1 회탈리카 2019-05-18 90
668 오늘 연대축제 라인업 file + 3 회탈리카 2019-05-17 74
667 일제가 그냥 계속됬다면 너는만주군 장교로써 독립투사들의 살육을 계속했을거 아닌가" file + 1 회탈리카 2019-05-16 62
666 셰일 가스를 눈으로 직접 보여주는 미국 아줌마 file + 2 회탈리카 2019-05-16 96
665 버팔로 실제 크기 체험 file + 3 회탈리카 2019-05-16 62
» 걸캅스의 현실 file + 13 회탈리카 2019-05-15 156
663 척추 측만증을 극복한 육상선수 file + 2 손뉨 2019-05-15 55
662 1922년 초창기 헬리콥터 file + 1 손뉨 2019-05-15 56
661 아~ 대한민국! file + 1 휴면28 2019-05-15 49
660 태풍 부는 날 대형선박 객실뷰 file + 1 회탈리카 2019-05-15 73
659 MBC 유행음식 - 대왕카스테라 file 손뉨 2019-05-14 75
658 좋은 글귀 file 입석대 2019-05-14 44
657 자라니 레전드 모음 file 회탈리카 2019-05-14 62
656 최근 대륙의 교통사고 file 붕다 2019-05-14 88
655 86인치 TV 실물느낌 file + 4 회탈리카 2019-05-14 98
654 최근 JTBC 보도 근황 file 회탈리카 2019-05-13 67
653 "아파트에 공작새가..." 한낮의 구조 소동 file 회탈리카 2019-05-13 42
652 요즘 애들에게 인기있는 인싸옷 file 회탈리카 2019-05-13 53
651 은하수와 장노출로 찍은 로켓 발사 및 착륙 나사 사진 file + 1 회탈리카 2019-05-12 77
650 얼굴 절반 잃은 강아지 file + 1 회탈리카 2019-05-12 50
649 동굴 높이 100m 베트남 폭우 체감 file waper 2019-05-12 61
648 거식증에 걸린 31kg 여자 file + 1 waper 2019-05-12 74
647 뱀혀 file + 1 waper 2019-05-12 57
위로